본문

수지, 블랙&화이트로 뽐낸 청순한 레이디라이크 룩

화이트 블라우스에 블랙 티어트 스커트 매치, 디올 레이디 아트 전시장 밝힌 극강 미모
패션엔 작성일자2019.01.15. | 32,448 읽음
배우 수지가 반짝이는 극강의 미모로 ‘디올 레이디 아트#3’ 전시장을 밝혔다. 

수지는 지난 14일 청담동에 위치한 하우스 오브 디올 4층 ‘디올 레이디 아트#3(DIOR LADY ART#3)’ 전시장을 방문, 심플한 화이트 앤 블랙 패션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화이트 블라우스에 블랙의 티어트 스커트를 매치한 수지는 블랙 넥타이와 볼드한 벨트, 앵클부츠로 소녀스러운 청순미를 발산했으며, 실버 비즈 장식이 돋보이는 미니 레이디 디올 백으로 포인트를 줬다. 

이날 수지가 착용한 제품은 이번 '디올 레이디 아트#3'에 참여한 콜롬비아의 작가 올가 드 아마랄의 작품으로 코르크 그레인드 송아지 가죽을 사용했으며, 튜브 비즈 자수 장식이 우아한 품격을 자랑한다.
한편, 올해로 3번째를 맞은 '디올 레이디 아트#3' 전시는 디올의 시그니처 백인 ‘레이디 디올 백’을 세계 각지의 유명 여성 아티스트 11인이 재해석한 리미티드 에디션을 선보이는 자리로 오는 27일까지 청담동 하우스 오브 디올 4층에서 관람이 가능하다. 

이번에 참여한 11인의 아티스트들은 한국의 설치 미술가 이불(한국)을 비롯해 올가 드 아마랄(콜롬비아), 폴리 아펠바움(미국), 불착 빈골(터키), 이자벨 코르나로(프랑스), 하루카 코진(일본), 야나이나 채페(미국), 모간 침버(프랑스), 패 화이트(미국), 리 슈루에이(중국), 미클린 토마스(미국) 등이다.
패션엔 이다흰 기자 
fashionn@fashionn.com

해시태그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염정아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