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패션엔

빅스 엔, 레트로 감성 담은 자유분방한 캐주얼룩 '겨울 남자의 멋'

90년대 레트로 무드의 더플 코트, 패딩, 캐주얼 점프 등 활용한 겨울 스타일링 제안

34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빅스 엔이 자유분방한 캐주얼룩으로 차세대 패셔니스타의 탄생을 예고했다.

엔은 「라코스테 라이브」와 함께한 화보를 패션 매거진 데이즈드 11월호를 통해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엔은 90년대 레트로 감성을 담아낸 더플 코트, 패딩, 캐주얼 점퍼 등 겨울 머스트해브 아우터 아이템을 활용해 스타일리시한 겨울 패션을 제안했다. 

포근한 카멜 컬러 후디 더플 코트와 블랙 스웻셔츠, 스카프로 세련된 윈터룩을 연출하거나 베이지 컬러의 롱 다운 패딩 재킷과 터틀넥 스웨터, 체크 봄버 재킷 등을 레이어드해 훈훈한 캐주얼룩을 완성했다. 

뿐만 아니라 독특한 구름 패턴의 패딩 재킷에 블랙 패니팩을 매치하며 자유분방한 유스컬처 감성을 드러냈고, 한눈에 들어오는 체크 봄버 재킷, 레드 컬러 스웻셔츠 등으로 포인트를 살린 패셔너블한 겨울 패션을 선보였다. 

특히 엔은 다양한 포즈와 매혹적인 눈빛으로 한층 성숙해진 분위기를 뽐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엔은 내달 방영될 MBC '붉은 달 푸른 해'에서 아동센터에 근무하는 이은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패션엔 이다흰 기자 
fashionn@fashionn.com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