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려줌 ALZi Media

이 새내기 아이돌의 이름은 '공원소녀'다

[신곡 알려줌] 공원소녀 'Puzzle Moon (퍼즐문)', 소녀시대-Oh!GG '몰랐니 (Lil' Touch)', 립버블 'Yellow Pink'

55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라이언 부릉
글 : 유재욱 에디터

1. 공원소녀 'Puzzle Moon (퍼즐문)'
ㄴ 음원사이트 공개 : 9월 5일 수 18시
작곡가 김형석이 수장으로 있는 키위팝(KIWIPOP) 소속 걸그룹 공원소녀(GWSN/서령, 서경, 미야, 레나, 앤, 민주, 소소)가 첫 번째 앨범 '밤의 공원 (THE PARK IN THE NIGHT) Part one'을 공개했습니다.

누구나 가서 힐링하고 꿈을 키울 수 있는 '공원'이라는 장소의 특징처럼, 음악과 이야기를 통해 모든 사람과 친구가 되고 그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겠다는 소망을 다짐했죠.

출처공원소녀 사진 및 영상 ⓒ 키위미디어그룹

타이틀 곡 'Puzzle Moon(퍼즐문)'은 조각난 퍼즐 모양의 달이 하나로 모였을 때, 소녀들의 꿈과 희망이 이뤄지고 불완전한 자신을 찾아 나간다는 내용을 담았습니다.

이 밖에 설레고 수줍은 소녀의 감정을 담은 '볼터치 (Shy Shy)', 아직 성숙하지 못한 자신과 비슷한 어린나무를 돌보며 미래를 꿈꾸는 소녀들의 이야기를 담은 'Let It Grow ~ a little tree'(렛 잇 그로우 ~ 어 리틀 트리), 숨이 막힐 것만 같은 답답한 현실에서 잠시 '욜로'하게 떠나자는 의미를 담은 'YOLOWA (욜로와)', 해가 진 밤 촛불이 녹아내려 하나가 되듯 신비로운 공원에 다 함께 모여 소중한 꿈을 공유한다는 'Melting Point'(멜팅 포인트), 마음의 위안이 되는 자장가 같은 'Lullaby ~ 잘자'가 포함됐습니다.

2. 소녀시대-Oh!GG '몰랐니 (Lil' Touch)'
ㄴ 음원사이트 공개 : 9월 5일 수 18시
K팝 레전드 걸그룹 소녀시대의 새 유닛, 소녀시대-oh!GG(태연, 써니, 효연, 유리, 윤아)가 첫 싱글 '몰랐니 - The 1st Single Album'을 발표했는데요.

감탄사 'Oh!'와 소녀시대의 영문 약자인 GG(Girl's Generation)가 결합한 형태로, 다채로운 스타일의 음악과 매력을 선보여 글로벌 팬들을 매료시키겠다는 의미를 담았는데요. '빈틈없이 야무지다'는 뜻의 표준어 '오지다'를 연상시키는 재미있는 발음을 가진 이름으로, 멤버들의 의견을 기반으로 탄생했다고 하죠.

출처소녀시대-Oh!GG 사진 및 영상 ⓒ SM엔터테인먼트

타이틀 곡 '몰랐니 (Lil' Touch)'는 도입부부터 등장하는 중독성 강한 후렴구와 리드미컬하고 다이내믹한 구성의 업 템포 팝 곡으로, 마치 술래잡기를 하듯이 쫓고 쫓기는 가사가 긴장감을 자아내죠. 매력적인 중저음과 시원한 고음까지 멤버들의 다채로운 음색을 만끽할 수 있습니다.

또한, 수록곡 '쉼표 (Fermata)'는 어쿠스틱 기타와 일렉트릭 베이스의 조화가 신선한 미디엄 템포의 팝 곡인데요. 가사에는 '숨 돌릴 여유 없이 앞만 바라보고 달려야 하는 세상이지만, 한 템포 쉬어가며 진정한 나의 모습을 돌아보자'는 메시지를 담아 긍정적인 에너지를 선사하죠. 소녀시대-Oh!GG의 힐링 여행 리얼리티 '소녀포레스트'의 주제곡이기도 합니다.

3. 립버블 'Yellow Pink'
ㄴ 음원사이트 공개 : 9월 7일 금 18시
지난해 디지털 싱글 '팝콘 (POPCORN)'으로 데뷔한 걸그룹 립버블(LIPBUBBLE/서린, 은별, 한비, 미래, 위니, 엘라, 리아)가 두 번째 싱글 타이틀곡 'Yellow Pink'(옐로우 핑크)로 돌아왔는데요. 따뜻함의 색깔 '옐로우'와 사랑을 나타내는 '핑크'의 합성어로, 따뜻한 사랑이 찾아온 7명 소녀의 사랑을 표현한 신나는 감성댄스곡이죠.

인트로의 시원한 신스사이저와 귀에 꽂히는 리드 사운드, 전체적인 러블리함을 이끌어가는 편곡이 돋보이는데요. 신나는 메인 기타리프와 몸을 들썩들썩하게 만드는 베이스는 곡을 흥미롭게 해주죠.

출처립버블 사진 및 영상 ⓒ 제니스미디어콘텐츠

시작과 중간마다 나오는 '옐로옐로 핑크'의 반복되는 가사와 멜로디는 한 번 들으면 쉽게 기억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고, 심장을 펌핑 시켜주는 역할의 리듬과 베이스는 간결하면서도 심플한 것이 특징입니다.

한편, 립버블은 사람들의 입에서 계속 불리다, 노래하기 전 목을 푸는 기본 행위를 의미하는데요. 그만큼 기본기와 실력이 탄탄한 그룹이는 의미로 지어졌다고 하죠. 1년 6개월여의 공백기에 기존 멤버인 은별, 서린, 한비, 미래에 새 멤버 위니, 엘라, 리아가 합류해 팀을 보강했습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