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파이베트

떠오르는 '페이즐리'부터 코디법까지

By. 파이베트 구민승기자

10,34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페이즐리(Paisley)'


1960년 비틀즈가 화제를 시키면서 

패션 시장에 처음으로 주목을 받게 됐다!

페이즐리 문양은

솔방울, 꽃, 열매 등의 모양을 변형시켜

페르시아 풍으로 표현한 패턴으로 시작됐다!


페이즐리 문양은 패션에 있어서

포인트를 주기 좋아 패션 아이템으로 많이 사용되고 있다!

출처pinterest.co.kr

출처pinterest.co.kr
넥타이, 행커칩 등으로
과거에는 위의 코디처럼 가볍게 
포인트를 주는데에만 그쳤다!

출처pinterest.co.kr

출처pinterest.co.kr

그렇지만!

최근 들어서는 페이즐리 문양이 들어간

제품들로 옷, 가방 등의 제품들로 

생산되고 있다!


이처럼 페이즐리 문양을 활용한 

제품들은 다양한 형태로 만들고 지고 있다!


분명한 것이 있다면!

페이즐리 문양이 들어간 옷, 가방, 모자 등은

포인트로 코디를 하는데 중점을 두면 좋을 것이다! 

쓰담쓰담

더 많은 브랜드에서 새롭게 출시할 

페이즐리 문양의 패션 아이템들을

기대해보면 좋을 것이다!

EDITOR l 구민승

DESIGN l 구민승

byyym3608@naver.com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