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경대전

인서울은 옛말? 동대문구 집 팔고 시흥이나 일산 투자 한다고?

[경제 대신 전해드립니다] 어떤家요

61,13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오늘 '어떤家요'는 동대문구 아파트 매도 후 경기도 시흥이나 일산 아파트를 매수해 투자하려는 사연 알아봅니다. 

약속할게

아래 이미지를 클릭하면 실제 사연과 전문가 코멘트를 들을 수 있어요.

시흥/일산 집값 전망

서울 동대문구 답십리동 래미안위브를 갖고 있어요. 매도하고 시흥시 대야동 시흥센트럴푸르지오나 고양시 일산서구 e편한세상일산어반스카이를 매수할까 하는데, 전망 어떤가요?

부동산 상담소 '어떤家요'입니다. 무엇을 도와드릴까요?
시흥러
시흥러
시흥주민입니다. 지금 보유하고 있는 아파트를 매도하고 아파트 두 채 중 하나를 매수할까 하는데요...?
네네, 정확한 주소 좀 들어볼게요.
시흥러
시흥러
현재 시흥에서 따로 살고 있고요. 동대문구 답십리동 래미안위브 34평을 보유해 월세 놓고 있습니다.
시흥러
시흥러
이걸 팔고 시흥시 대야동 시흥센트럴푸르지오를 매수하거나, 고양시 일산서구 e편한세상어반스카이를 매수하고 싶어요.
옛말에 '서울을 떠나면 다시 서울로 들어오기 어렵다'는 말이 있죠. 동대문구 아파트면 복을 팔고 외곽으로 가시겠다는 건데...
이렇게 결정한 배경이 궁금하네요?
시흥러
시흥러
아, 그런가요? 그럼 동대문구 아파트를 보유하고 시흥이나 일산 아파트 둘 중 하나를 매수해도 되긴 해요.
그게 낫죠. 지금 보유하고 계신 답십리 래미안위브는 교통 호재로 강북권 중심이잖아요?
시흥러
시흥러
네, 아파트값도 많이 뛰긴 했어요. 분양 받은지 5년 정도 됐는데요. 5억5천에 분양 받아서 지금 11억 정도 됩니다.
네, 집값이 더블로 뛴건데요. 여기는 팔지 않는 게 이득이죠. 일산과 시흥 집값 전망 살펴볼게요.
일산 e편한세상어반스카이는 30평대에 시세가 현재 8억 정도로 많이 올랐네요. 근처 일산에 대장주인 킨텍스 원시티 38평대는 10억 5천이나 찍었고요.
시흥러
시흥러
네, 킨텍스 부근이 많이 올랐어요.
그쪽은 GTX 호재가 이미 반영된 시세고요. 태크노밸리도있고, 백화점이나 할인마트가 많아 집값이 오를 수 있는 조건이 되어있죠. 일자리도 많아질 거고요.
시흥러
시흥러
그럼 일산에 역시 투자를....?
시흥러
시흥러
입술츄
좀 더 디테일하게 봐야 합니다. 같은 일산이더라도 경의중앙선 부근은 집값이 많이 안 올랐거든요.
예를 들어 주상복합아파트인 두산위브더제니스는 탄현역 근처인데, 많이 안 올랐어요. 미분양도 났었고요.
시흥러
시흥러
그렇군요...
여기에 고양시 창릉지구에 3기 신도시가 들어서면서 3만 8천가구 물량이 들어오는데요.
청약에 가점을 매길 때 무주택자가 우선권이 있잖아요? 그럼 세입자가 많이 올텐데요. 물론 서울에서도 오겠지만, 고양시 일산어반스카이나 킨텍스 원티시 쪽 세입자들도 많이 오겠죠.
시흥러
시흥러
그게 말야
시흥러
시흥러
그럼 창릉지구는 오르고, 일산은 상대적으로....
그럴 수 있죠.
정리하면, 지금 옮기시려는 곳 중 하나인 시흥센트럴푸르지오는 시흥에서 7억~8억까지 집값이 많이 뛴 상태니까요. 현재 1주택이 서울에 있는데 굳이 주택 수를 늘려 오른 가격에 매수할 필요가 없다고 봅니다.
시흥러
시흥러
네, 참고가 됐어요. 감사합니다!
반가워요
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을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또한, 제공하는 정보는 투자판단에 참고 자료일 뿐, 해당 부동산의 가치를 보장하지 않으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문가 Tip

▶ 답십리는 신답역(2호선), 답십리역(5호선) 도보권으로 교통 호재이자 강북권 중심

▶ 3기 신도시 '고양시 창릉지구'에 3만8000여 가구 들어설 예정

▶ 같은 일산이라도 킨텍스 부근은 GTX로 호재에 집값↑ 선반영

▶ 반면에 일산 경의중앙선 부근은 상대적으로 집값 크게 오르지 않아

SBSCNBC 디지털콘텐츠팀 강혜라

작성자 정보

경대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