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엘르 코리아

퐁당퐁당, 스키틀즈 네일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알록달록 스키틀즈 네일.

5,48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지금은 멀티 매니(Multi-mani)가 대세!

눈을 뗄 수 없는 스키틀즈 네일의 컬러풀한 매력 속으로~

와우 좋아요

가을만큼 무광 네일이 잘 어울리는 계절이 또 있을까? 서로 다른 서너 가지 컬러를 고르되 매트한 무광 톱 코트와 반짝이는 유광 톱 코트를 섞는 방법도 있다. 손톱을 가득 채운 심플한 기본 ‘풀콧’에 무광 톱 코트를 두 손가락 걸러 한 손가락꼴로 발라주는 식이다. 무광과 유광의 언밸런스한 매력이 마치 ‘자세히 봐야 예쁘다’는 시 구절처럼 조용한 아우라를 발산할 것이다.

자칫 유치해 보일 수 있는 무지개색 스키틀스 네일을 모던하게 연출하고 싶을 땐 공간 네일을 적극 활용해 볼 것. 손톱에 빈 공간을 남긴 네거티브 스페이스 디자인은 여운을 남기는 특유의 매력으로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 손톱을 2~3등분해 블록을 쌓듯 규칙적으로 바르면 미니멀한 의상에도 충분히 어울릴 것.

하마터면 먹을 뻔! 진짜 스키틀스처럼 S 로고를 그리고, 사용했던 컬러들을 다시 엄지 손톱에 모은 연출이 눈에 띈다. 적게는 세 개, 많게는 열 개 컬러를 사용하는 스키틀스 네일 초보자라면 캔디처럼 발랄하고 생기 있는 레인보 컬러를 여러 개 골라 손톱마다 번갈아 발라볼 것. 단 손톱을 짧고 둥글게 잘라야 동글동글한 스키틀스의 깜찍함을 제대로 살릴 수 있다.

다채로운 스키틀스 네일에 정해진 규칙은 없지만, 명도나 채도가 비슷한 컬러를 선택해야 실패를 예방할 수 있다. 쉽게 말해 강렬한 비비드한 컬러끼리 혹은 부드러운 파스텔컬러, 차분한 톤다운 컬러만 고르라는 말씀! 버건디, 머스터드, 카키 같은 가을색을 고르면 점잖으면서도 고급스러운 오피스 네일이 완성된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