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얼리어답터

가민의 프리미엄 GPS 사이클링 컴퓨터

2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스마트 기기 브랜드 가민(Garmin)이 최신 내비게이션과 안전 기능이 탑재된 GPS 사이클링 컴퓨터 ‘엣지 130 플러스(Edge 130 Plus)’ 및 ‘엣지 1030 플러스(Edge 1030 Plus)’를 7월 13일 출시합니다. 가민 엣지 시리즈는 사이클링 컴퓨터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가민의 대표 라인업으로, 1.8인치 고해상도 디스플레이를 채택한 엣지 130 플러스는 버튼 조작 디자인으로 날씨에 상관 없이 사용 가능하며, 엣지 1030 플러스는 젖은 손이나 장갑을 착용한 상태에서도 빠른 반응 속도를 보이는 3.5 인치 터치 스크린을 탑재했습니다. 사이클링 애호가에게 최적화된 엣지 시리즈는 주행 추적뿐만 아니라 통계를 모니터링하고, 라이더가 더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훈련 가이드를 제공하죠.

33g에 불과한 엣지 130 플러스는 컴팩트한 사이즈에 GPS · GLONASS · Galileo 등의 다양한 위성 시스템은 물론, 고도계 및 가속도계까지 내장해 더 넓은 범위에서 더 정확한 주행 정보를 제공합니다. 또한, 새롭게 턴-바이-턴 내비게이션 기능이 추가되어 회전 구간 안내를 받을 수 있고, 나에게 맞는 ‘데일리 워크 아웃 추천’ 기능을 활용하면 더욱 체계적인 훈련이 가능합니다.

프리미엄 모델인 엣지 1030 플러스는 가민 스마트워치와 연동 시 최대산소섭취량(VO2 Max), 운동 시간, 훈련 양, 회복 시간 등을 정밀하게 모니터링하고 분석해 유저에게 맞춤형 훈련 가이드를 제공합니다. 또한 경로 이탈 시 경로 안내를 중지하고 새로운 경로를 재탐색 하는 등 내비게이션 기능이 크게 향상됐고, 내장된 ‘가민 사이클 맵(Garmin Cycle Maps)’을 활용하면 광범위한 지형의 턴-바이-턴 경로 안내와 급격한 커브에 대한 알림을 받을 수 있어 더욱 안전한 라이딩을 할 수 있습니다.

한편, 가민은 엣지 시리즈 출시와 더불어 후방 레이더 ‘바리아(Varia)’ 2종을 함께 선보였는데요. ‘바리아 RVR315’와 미등이 장착된 ‘바리아 RTL515’는 라이더가 언제 어디서든 안전하게 주행할 수 있도록 후방에서 접근하는 차량을 최대 153야드(140미터) 떨어진 거리에서도 감지해 연동된 엣지 혹은 바리아 전용 앱을 설치한 스마트폰 화면에 시각 및 음향 알람으로 경고를 보내줍니다.
가격은 엣지 130 플러스가 27만 8천원, 엣지 1030 플러스가 95만원, 바리아 RVR315가 19만 8천원, 바리아 RTL515가 25만 8천원입니다.

해시태그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