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공기를 채울 필요가 없는 자전거 바퀴

프로필 사진
얼리어답터 작성일자2017.04.20. | 178,740 읽음

인류 역사상 가장 뛰어난 발명품 중 하나로 꼽히는 바퀴. 나무 바퀴, 금속 바퀴에서 나날이 발전을 거듭하며 이제는 고무 재질의 바퀴를 사용하고 있죠. 물론 여전히 문제는 존재합니다. 터져버리면 끝이니까요.

지난 2013년, 브리지스톤(Bridgestone)에서는 에어프리(Air Free) 타이어 컨셉을 선보인 적이 있습니다. 이름 그대로 공기를 채울 필요가 없는 타이어인데요. 본래 자동차용으로 개발되었지만, 자전거용으로 먼저 나올 예정입니다.

에어리스 타이어는 공기를 채워 넣는 튜브대신 고무 수지를 사용합니다. 바퀴뿐만 아니라 스포크 부분까지 이어져있죠. 왠지 푹신푹신 할 것만 같은 모습니다. 아무래도 자동차보다 자전거가 가벼울 테니 먼저 개발된 듯 하네요.

브리지스톤의 자전거용 에어리스 타이어는 4월 30일 일본 후쿠이에서, 6월 4일 요코하마에서 일반 사용자 대상으로 이벤트 테스트를 거친 후 오는 2019년에 상용화될 예정입니다.



참고 링크 - Japantrends




-에디터 코멘트-

왠지 통통 튈 듯한 모습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미투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