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드링킷

美쳐버린 가성비💕 노브랜드 추천템 7

드링킷=김보미 에디터

171,758 읽음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저렴하고 맛 좋은 식품들로 자취생 마음 설레게 한다는 노브랜드. 노브랜드에 입점되어 있는 여러 상품 가운데, 가성비 뛰어난 식품들만 골라 봤어요. 쟁여두고 하나씩 꺼내 먹기 좋은 술안주부터 달달한 디저트까지! 노브랜드 쇼핑 시 꼭 담아와야 할 제품들을 소개합니다. 보이면 담아야 하는 필수 아이템이니 쇼핑 시 참고해 보세요.

1
갈비만두

출처이마트몰

노브랜드 만두는 이미 '믿먹(믿고 먹는)' 만두로 유명해요. 그 중에서도 에디터가 추천하는 것은 갈비만두. 찜기에 쪄도, 프라이팬에 구워도, 에어프라이어에 튀겨도 OK! 갈비의 육즙과 향이 풍부한 데다, 쉽게 질리는 저렴한 맛이 아니랍니다. 달콤 짭짤 갈비의 맛이 잘 느껴지는 만두는 피가 얇고 쫀득해 밀가루 반죽 먹는 느낌이 전혀 없어요. 밥반찬이나 술안주로 활용 가능하고, 자극적이지 않아 아이들 간식으로도 적합해요.

2
메밀김치전병

출처이마트몰

매콤한 것이 당길 때 생각나는 맛, 메밀김치전병. 포장지 안에는 김치전병 여섯 개가 들어 있어요. '양이 너무 적은 것 아냐?' 싶겠지만, 크기가 한 뼘 정도 되는 데다 속이 꽉 차 있어 두 개만 먹어도 든든할 거예요. 기름에 튀기듯 구워내 맥주와 곁들이면 ,이보다 완벽한 술안주는 없어요. 매콤한 맛과 고소한 맛, 쫀득한 피가 절로 맥주를 당기게 할 것.

3
숯불매콤 닭꼬치

출처이마트몰

선풍적인 인기로 가는 곳마다 품절이었던 숯불매콤 닭꼬치! 혼술에 딱 좋은 크기와 양으로 지금까지도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제품이랍니다. 전자레인지에 돌려 주거나 팬에 구워 주기만 하면 술집에서 많이 보던 비주얼의 닭꼬치 완성♡. 맛은 포장마차에서 판매하는 매콤한 닭꼬치와 비슷해요. 치즈를 뿌려 주거나 마요네즈에 살짝 찍어 먹으면 '단짠단짠'이 주는 감칠맛이 살아나는 것 역시 꿀팁!

4
그릴 닭가슴살

출처이마트몰

퍽퍽하고 밍밍하던 닭가슴살에 지쳤던 지난날이여, 안녕. 그릴 닭가슴살은 '닭가슴살도 이렇게 맛있을 수 있구나'라는 생각을 갖게 하는 제품. 약간 짭조름하게 간이 되어 있고, 비린내가 나지 않아 채소와 함께 곁들여 먹기 알맞아요. 또 적당히 촉촉해 식감도 좋죠. 식단 조절 중인 이들에게도 적합한 제품이나, 나트륨 함량이 신경 쓰인다면 끓는 물에 살짝 데쳐 조리하는 방법을 추천할게요.

5
버터밀크 팬케이크믹스

출처이마트몰

팬케이크를 가끔씩만 해 먹는데, 대용량 팬케이크 믹스를 사야 하는 상황이 늘 부담스러웠다면, 이 제품은 어떨까요? 부드러운 팬케이크가 3~4장 나오는 양으로 포장된 제품. 넘치지도 부족하지도 않은 양과 포장지를 열자마자 느껴지는 달콤한 향, 퍽퍽하지 않고 부드러운 팬케이크를 만들어 준다는 점이 이 제품의 매력 포인트예요. 메이플 시럽, 각종 과일, 우유나 커피를 곁들여 여유로운 아침 식사를 즐겨 보자.

6
쫀득한 치즈스틱

출처이마트몰

감자튀김보다 치즈스틱을 더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쇼핑 리스트에 반드시 추가해야 하는 쫀득한 치즈스틱. 봉지 가득 치즈스틱이 들어 있는 제품이에요. 에어프라이어가 아닌 프라이팬으로도 충분히 조리할 수 있어 더욱 매력적이죠. 치즈스틱은 튀김옷이 얇고 짠맛이 적어 어떤 소스와도 잘 어울리는데, 특히나 갈릭마요네즈나 허니머스타드와도 환상의 궁합을 자랑해요.

7
치즈 크림 케익

출처이마트몰

꾸덕꾸덕 진한 치즈 케이크를 좋아한다면 노브랜드의 치즈 크림 케익을 추천할게요. 단맛이 강하지 않으면서 치즈의 꾸덕함은 그대로 살아 있죠. 하지만 뒷맛이 느끼하지 않고 산뜻해 가볍게 즐길 수 있답니다. 크기는 카페에서 파는 1인용 조각 케이크의 약 다섯 배 정도. 아메리카노 한 잔과 이 케이크 한 조각이면 우리 집이 멋진 카페로 변신!



사진=이마트몰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