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canⓓ

투썸 알바생들도 퇴근할때 사간다는 요즘 '1등' 케이크

캔디=문주희 에디터

451,41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n년차 알바생도 적극 추천한다는 투썸 케이크-


'투썸 플레이스하면 아이스박스지!'

생각했던 분들 여기 계시죠?!

(조용히 손을 드는 캔디..★)


오늘은 n년 일한 알바생들도

1등으로 추천한다는 케이크를 리뷰해보려고 해요.

*카페 방역수칙을 지키고, 안전하게 집으로 포장해왔어요.

쇼케이스 안에서부터 비주얼 뽐내는 중인

이 케이크. 왜 이제야 캔디 눈에 들어온 거야ㅠㅠ

-딸기 레어 치즈 5,900원(1피스)

한 조각이지만 거의 6천원..★
눈물 나는 가격이지만,
알바생분들도 적극 추천한다고 하니!
믿고 먹어봅니다!

‘맛있으면 0칼로리~’라며

자기최면을 걸기엔 너무나도 큰 숫자.

한 조각이 무려 475칼로리에요.

투썸 떠먹는 케이크의 특징이죠!

약 6.5cm x 6.5cm로 정사각형 모양을 하고 있어요.

높이는 약 3cm 정도!

이 딸기 레어 치즈 케이크의

별미라고 할 수 있는 '크럼블'을 만나볼게요. 


점포 by 점포로 크럼블 모양이 달라지는데요.

잘게 부숴서 올리는 곳, 식감을 즐길 수 있게

통째로 올려주는 곳!


그리 바삭하진 않았지만

살~짝 짭짭함이 느껴져서 계속 떙기더라구요.

다음은 상콤함 담당 ‘라즈베리’!

여기서 조금 호불호가 갈리긴 하더라고요.


상콤시큼함이 달달함을 방해한다는 반응도 있었어요.

달달하기만 한 케이크 사이로~

라즈베리 상큼함이 느껴진 거야~

저 정도의 양이라면 캔디는 OK 찬성이에요.

단면은 아래서부터

크림치즈 – 빵 – 딸기퓨레 – 크림치즈 – 토핑 순이에요.

요즘은 케이크도 예술을 하네요…?

투썸이 만든 마스터피스♥

딸기퓨레 층을 살펴볼게요.

요거요거 약간 피스마다 복불복인 거 아시죠!?

딸기퓨레가 두~껍게 들어거나

조금 얇게 깔리는 복불복 게임ㅋㅋㅋ!


그 이유는 이렇게 딸기 과육이 콕콕 박혀있기 때문이에요.

과육이 몰린 쪽과 없는 쪽의 차이ㅠㅠ

많이 달지는 않은 편! 

처음에는 위에 크럼블 때문에 바삭짭짤..

먹을수록 찐하게 입안을 감싸는 크림치즈 ㅠㅠ

감동적인 맛이에요.


빵도 시럽으로 촉촉하게 적셔져 있어서

더욱 부드러웠어요.

-캔디의 결론-


투썸은 아이스박스가 최고라고 생각했던 캔디.

예전 리뷰에서 아이스박스는 달달함이 100%라

꼭! 아메리카노와 함께 먹어야 한다고 했었는데요.


이 딸기 레어 치즈 케이크는 달달함 80% 상콤함 20%!

그 사이사이에 느껴지는 크럼블의 짭짤함이

캔디의 마음을 홀려버렸어요.


개인적인 취향이지만 이제 투썸에 가면

아이스박스보다 이 케이크에 손이 갈 듯!

아, 하지만 가격 때문에 매번은 못 먹어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