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canⓓ

호불호 논란 피하려다 '자가복제' 해버린 배라 신상

캔디=황소희 에디터

161,77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우유 말고 아이스크림으로 만날 줄이야-

배라의 8월 신상, 기억나시나요?

상콤 달달 블루베리 맛 '보라보라'와 
시원 상쾌 민트 맛 '핑크 러브'. 

한 달에 두 가지 신상이나 선보이며 열일했는데요. 
그리고 드디어 오늘! 9월 이달의 맛이 등장했어요.

이름하여 매시업스 시리얼★

1일 되자마자 바로 떡하니 자리하고 있는 중.


배라가 콘푸로스트와 첵스초코를 만나게 했다구요.

우유에 말아먹을 줄만 알았는데 아이스크림이라니!

첫인상은 뭔~가 익숙하더라구요.


딱 엄마는 외계인이 떠오르는 비주얼.

엄외=모든 초콜릿 아이스크림의 기준이 될 정도ㅋㅋ


초코 반, 우유 반. 잘 섞여 있네요.

싱글 레귤러(3,200원)로 구매 완료.


동글동글 올라가 있는 아이스크림~

떨어지지 않게 조심히 다뤄줄게요..ㅎ

구성은 딱 깔끔 심플해요.


-콘푸로스트 아이스크림

-첵스초코 아이스크림

-첵스초코 크럼블


보기만 했는데도 그 맛이 상상 가는 아이스크림.

그럼 콘푸로스트 아이스크림부터.

먹기 전에는 그냥 우유 아이스크림이겠거니 했는데요.
진짜 우유에 말은 콘푸로스트 맛이 나요.

시리얼 다 먹고 남았을 때 가루 부스러기가
아이스크림이랑 섞여있더라구요.

다음은 첵스초코 아이스크림!

비주얼만큼 초코 맛이 약해요.


좀 더 찐~했으면 좋았을 텐데

진짜 우유에 탄 연한 첵스초코 맛.

초콜릿이 코팅된 토핑도 들어있어요.

첵스초코 크럼블이랍니다.


첵스초코를 뭉쳐서 만든 것 같은 토핑.

오독오독 씹히는 게 맛있더라구요.


은근 많이 들어있어서 다 먹을 때까지 문제없을 정도~

아는 맛이 이래서 무서운 건가요...

계속 먹게 되는 중독성이 대박!

그래도 먹다 보면 느끼함이 슬쩍 올라와요.


다 못 먹을 정도의 느끼함은 아니지만,

블랙 소르베가 생각나는 맛.

(지극히 캔디 취향ㅋㅋ)

지난달에 모든 걸 갈아 넣어서

9월 신상이 어떨지 기대 반 궁금 반이었는데요.

기대에 조금 못 미쳤지만 역시 맛있긴 하더라구요!

익숙한 맛은 실패 없는거~


매달 배라 신메뉴를 섭렵하는 덕후라면 챙겨 먹어볼 맛.

9월 동안 몇번 더 사 먹을 의사 있어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