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canⓓ

400만 구독자들 난리났다, 백종원 콘치즈의 '이것'

캔디=황소희 에디터

145,45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집에서는 한 움큼씩 퍼먹어도 돼-


식당에서 먹어봤던 꼬소 짭짤 콘치즈.

계속 계속 들어가는 중독적인 맛, 다들 아시죠?


그 맛이 그리워 집에서도 도전하고 싶은 사람은 주목! 

밖에서 먹는 콘치즈 맛 내기 어렵지 않아요.

출처백종원의 요리비책 유튜브

그럼 오늘도 랜선 스승님을 소환해볼까요?

내적 친분 장난 아니게 쌓인 

백종원 선생님의 레시피로 따라해볼게요.

먼저 준비물부터 체크해볼게요!


옥수수 통조림, 양파 1/6개, 설탕,

마요네즈, 모짜렐라 치즈, 버터가 필요해요.

첫 번째로 해야 할 일! 

옥수수 캔 국물을 걸러줄게요.

체에 밭쳐서 깔끔하게 분리 완료.

다음은 양파를 손질할 차례!

왜 갑자기 콘치즈에 양파냐구요?


백종원 선생님 피셜, 싫든 좋든 '양파'를 넣어줘야

밖에서 먹는 그 맛이 난다고 해요.


양파는 들어있는지 모를 정도로 잘게 썰어주세요.

그럼 이제 프라이팬에 버터 1큰술 넣고 달궈주세요.

그리고 바로 옥수수+양파 투하! 

잘 볶아줍니다.

수분이 사라질 때까지 볶아주는 게 포인트에요!

점점 날아가는 수분들~ 조금만 기다려~

더 이상 물이 나오지 않는다면,

설탕 1큰술을 넣고 다시 볶아주세요.

그리고 난 후 마요네즈 4큰술 넣고 섞어주기!

마요네즈가 들어가니 윤기 좔좔.

벌써부터 비주얼 대박이에요.

이제 옥수수를 프라이팬에 잘 펴주기!

이 요리 이름이 뭐였죠? 콘 chㅣz잖아요.

모짜렐라 치즈 1컵을 옥수수 위에 촤르륵~ 뿌려줄게요.


그리고 중불 이하로 줄여주고 기다려줍니다.

언제까지? 치즈가 녹을 때까지!

치즈가 언제 녹나~
슬쩍슬쩍 뚜껑 사이로 계속 확인해본 결과.
한 5분 정도면 치즈가 사르르 녹아요.

완성된 콘치즈에 파슬리도 톡톡.
비주얼 대---박!

한 입 가득 넣기 위해 쭈욱 들어 올렸어요.

폭포처럼 흐르는 치즈가 주체를 못 하네요♥

치즈로 놀라긴 일러요.
밑부분을 들춰보니 빠삭빠삭한 옥수수가 빼꼼 등장★
거의 옥수수 전 아닌가요?

먹다 보니 문득 든 생각.

양파를 넣었는데 없습니다?

한 번 볶아준 양파는 매움보다 달달함만 남았어요.

그래서인지 옥수수랑 잘 중화돼서 크게 느껴지진 않는답니다.

 

마요네즈가 4큰술이나 들어가는 걸 보고 놀랐는데,

한 입 먹으면 왜 그래야 하는지 알 수 있어요.

옥수수에 부드럽게 코팅된 마요네즈가

굉장히 꼬소 그 자체에요♥


비도 오는데 집에서 콘치즈 어떠세요?

완전 강추해요 bb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