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canⓓ

출시하자마자 '엄마는 외계인' 눌러버렸다는 배라 신상

캔디=김지윤 에디터

157,53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올 것이 왔다. 펭수의 이달의 맛 데뷔전-


패션, 뷰티 등 핫한 곳이면 어디든 나타난다는 그 분.

바로 EBS가 낳은 대스타, 펭수인데요.

★이번에는 배스킨라빈스에 떴어요★ 

펭수의 배라 방문은 이번이 처음이 아닌데요.

지난달 ‘내 친구 펭수’ 케이크로 얼굴 도장을 찍더니!

7월 신상 아이스크림으로 찾아온 것~ (Yeah)

신이나 신이나♪
동글동글 아슈크림이 예쁘게 만들어지는 중!

짠! 이달의 맛은 '펭수 아슈크림'이에요.
펭수와 만난 슈크림이라는 뜻!
캔디는 3,200원에 레귤러 사이즈로 get했어요~

요번 신상은 유난히 다채로운 맛이 뿜뿜♥

커스터드향 아이스크림+밀크초콜릿 아이스크림이 기본.

여기에 슈크림리본과 다이제볼이 콕! 콕!

아이스크림만 한 웅큼 먹어봤는데요.

우유맛이 꽤 강한 편이네요.

초코맛은 세지 않아요. 순하게 넘어간답니다★

캔디의 기대를 한몸에 받은 요것.

바로 다이제볼인데요.


우리가 아는 그 다이제 과자 맞아요!

한입에 즐길 수 있는 동그란 초코볼이죠.


크기는 가장 긴 지름이 약지손가락 한 마디 정도~

꽤 통통한 초코볼이라 절로 미소가...(ㅎㅎ)

확실히 다이제볼을 올리니깐 달콤 한 단계 UP!

여기에 바삭바삭 식감이 더해지니 먹는 재미까지~

1스푼 1다이제볼이었으면...★

펭수 아슈크림의 주인공은 따로 있죠?

바로 이름에도 들어간 '슈.크.림'.

펭수 입술 색깔을 똑닮았죠? (ㅎㅎ)


생각보다 슈크림 리본이 매우 넉넉하다는!

리얼 슈크림의 진~한 달콤함이 인상적이에요.

다이제볼 <<<< 슈크림의 단 맛이 더 입에 맴돌아요.

-캔디의 결론-


달달한 아이스크림하면 단연 초코가 먼저 떠오르죠?

BUT 펭수 아슈크림은 슈크림이 다한 쏘.스.윗♥


캔디 입맛엔 ★★★★★ 별 다섯개 줄래요.

펭수 덕분에 색다른 당충전 완료했네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