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canⓓ

빚더미에서 1,100억 대박났다는 회사의 요즘 간판메뉴

캔디=황소희 에디터

383,33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군옥수수 품어버린 K-아몬드의 최신판-


잠깐 반짝 하고 끝날 줄 알았더니

인기 식을 줄 모르는 간식이 있어요.


그 인기가 한국을 넘어 세계로 쭉-뻗어나가고 있는

★K-아몬드★ 최신판을 만나봅니다.

캔디가 지난해 다녀왔던 K-아몬드의 성지,

명동 허니버터아몬드샵!

30여종 아몬드에 눈 돌아갈 뻔 했거든요.


하지만 멀리갈 필요 없어요. 

가까운 편의점에서도 다양하게 만나볼 수 있습니다!

오늘의 리뷰 : 길림 군옥수수맛아몬드


여름에 끝도 없이 들어간다는 옥수수를 품었어요.

덕후들 사이에서 K-아몬드 끝판왕으로 불린다는 아이.

명동 아몬드샵에서도 인기쟁이였던 군옥수수맛을 먹어봤습니다.


참, 이 아몬드를 만드는 길림양행은 

빚더미에서 연매출 1,100억원으로 대박을 치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회사에요.

편의점 들어가면 젤 반갑잖아요, 이 문구=1+1!

때마침 CU에서 아몬드 행사중이었어요.
6월 30일까지 하나 사면 하나 더 주는 아몬드.
군옥수수맛 아몬드는 1개 1,200원이에요.

편의점에서 만나는 제품은 용량 30g의 미니(?) 사이즈.

아몬드 43%, 옥수수 36%로 구성돼있어요.


군옥수수 하-이-★

봉지를 열자마자 맛없맛 스멜이 풍겨와요.

첨엔 콘칩인줄 알았잖아요.

어찌나 바삭바삭 구웠던지!!!

K-아몬드의 중독성을 담당하는 건 바로 시즈닝이에요.


아몬드를 감싸고 있는 마법의 단짠!

한봉지, 두봉지 끝도 없이 들어갑니다.

한번 빠지면 끊어내기가 힘들어요ㅠㅠ

미니미 사이즈인 건 알고 구매했지만,

그래도 개수는 궁금하잖아요.

심심한 김에 아몬드와 옥수수를 분리해봅니다.


아몬드는 일단 16개가 들어있었구요.

옥수수는 차마 다 세어보진 못했지만 한줌 수준.

참, 이 제품은 씹을 때 꼭 주의해야해요.

★강냉이 주의보★


오독오독 오-도-독!

밭두렁이 생각납니다.

이에 많이 껴요ㅠㅠ

단짠 아몬드와 꼬소한 옥수수의 만남!

이건 말모잖아요...★

단, 호불호 갈리는 식감이에요.


아몬드 한입, 옥수수 한입 넣다보면 양이 너무 작아요.

아몬드는 역시 대용량이 진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