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다이어트신

우리가 껍질째 먹으면 좋은 식재료들!

58,25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대부분 과일이나 채소, 해산물 등의 식재료 드실 때 알맹이만 쏙 빼먹고, 껍질은 많이 버리시죠.


그런데, 껍질에도 건강에 좋은 비타민이나 항산화 성분 등 영양성분이 많이 들어있기 때문에, 껍질째로 드시는 것도 좋답니다.


물론 껍질에는 유해물질이나 농약이 있을 수 있어, 깨끗이 씻어 먹어야 하지만요.


그렇다면, 껍질까지 먹으면 더 많은 영양분을 공급해주는 과일과 채소들 어떤게 있는지 만나보아요!

1
고구마

고구마는 열을 가할수록 단맛이 강해져서, 굽거나 삶아 먹으면 가장 맛이 있다고 하죠.


특히, 찌거나 구울 때 껍질을 벗기지 않은 채로 조리하면, 영양이 더욱 많아지는데요.


고구마의 보라색 껍질에는 활성산소를 없애주는 베타카로틴과 비타민C가 풍부해서, 이 둘을 함께 섭취하면 항산화 작용이 상승해, 건강효과가 더욱 커져요.


그리고, 보통 비타민 C의 경우는 열에 약하지만, 고구마의 비타민C는 전분질에 쌓여있어 열을 가해도 파괴되지 않아 영양 손실이 적은 게 특징이랍니다.


그 밖에 껍질에는 칼슘도 풍부해서 뼈를 강화시켜줘요.

2
사과

‘매일 사과 1개를 먹으면 의사가 필요 없다’는 속담이 있을 정도로 사과의 건강효능은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어요.


알맹이 뿐만 아니라 껍질에도 영양이 많아서, 껍질째 통째로 먹으면 몇 배 더 유익한 영양소를 섭취할 수 있어요.


셀룰로오스 같은 불용성 식이섬유가 풍부해 배변을 부드럽게 도와주며, 케르세틴이나 플라보노이드 등의 항산화 성분이 풍부해서 노화방지를 도와줘요.


껍질에는 과육보다 2배 많은 케르세틴과 5배 많은 폴라보노이드가 함유돼있어요. 


그렇지만, 사과를 밤늦게 먹으면, 섬유질이 장을 자극해서 위액분비를 촉진하고 배변을 유발할 수 있어, 밤에는 섭취를 자제하는 게 좋아요!

3
포도

포도의 껍질에는 레스베라톨이라는 항산화물질이 함유되어 있어, 노화나 암, 비만, 당뇨 예방에 도움을 줘요.


또, 포도 껍질의 추출물은 치매를 예방하는 데도 좋다고 해요.


프랑스인들의 심장질환 발병률이 낮은 이유 중 하나도 포도주를 즐겨 마시는 문화 때문이랍니다. 


포도를 껍질째 먹기 힘든 분들은 대신, 건포도라도 드시는 건 어떨까요.

4
오이

오이는 수분이 96%로 이루어져, 아삭아삭한 식감과 청량감이 큰 채소예요.


또, 비타민C와 칼륨이 함유되어 피부 보습에 좋고, 나트륨 배출을 도와주죠.


그리고 과육뿐만 아니라 껍질도 버릴 데가 하나 없답니다. 


껍질에 든 실리카 성분이 신체를 연결하는 조직을 형성해서, 근육과 관절, 연골 형성에도 도움이 되기 때문에 관절염이 있으신 분들은 껍질째 드시면 좋아요.


단, 오이의 껍질에는 비타민 C를 파괴하는 아스코르비나아제라는 효소가 들어있어서 비타민C가 풍부한 당근 같은 채소와 함께 섭취하게 되면, 비타민C를 파괴될 수 있으니 주의하세요!

5

무는 배추, 고추, 마늘과 함께 우리나라 사람들이 즐겨먹는 4대 채소 중 하나인데요.


단백질과 지방을 분해하는 아밀라아제와 디아스타제가 들어있어 체하거나 속이 더부룩할 때 먹으면 도움이 되고, 수분 함량이 높아 탈수를 막아줘서 숙취해소에 도움을 줘요!

게다가 비타민c 함량도 풍부해서 감기도 예방해주죠.


또한, 껍질에는 비타민C가 2배 이상 함유되어 있으며, 껍질째로 바싹 말리면 칼슘이 배가되어 뼈 건강에 도움이 된답니다.


흙이 묻은 부분을 깨끗이 헹궈 씻어서 잔털만 제거하시면 돼요!

300만 다이어터가 함께하는 '다이어트신' 으로 오세요!
다이어트 꿀팁 보러가기 ☝☝☝ click!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