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다이어트신

백세시대! 장수에 도움되는 생활습관은?!

14,18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말 그대로 백세 시대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사람들의 평균 수명은 높아져만 가요.


이렇게, 오래 살 수 있는 시대에 조금 더 건강하게 살기 위한 생활 습관들은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지금부터 알려드릴테니 참고해서 여러분들도 건강하고 오~래 살길 바라요!

1. 조금씩 천천히 먹는 습관 들이기.

첫 번째는 조금씩 천천히 먹는 습관을 들이는 것이에요.


장수촌으로 유명한 일본 오키나와에 사는 노인 중 여성은 1100kcal, 남성은 1400kcal를 섭취한다고 해요.


이렇게 기준을 정해서 식사량을 조절하다보면, 건강에도 큰 도움이 되고 나잇살도 찌지 않아요.


그리고, 먹는 양 뿐만 아니라 식사 속도도 중요해요.


음식을 빨리 먹을수록 더 많은 양을 먹게되고, 음식을 오래 씹지도 않기 때문에 침의 분비도 더뎌지면서 면역력이 떨어질 수 있어요.


그러니, 30번 이상 씹고 삼키는 것을 실천하면서 위장 건강을 챙기시길 바라요.

2. 유산소 운동 하기

늙어갈수록 관절 건강도 악화되고 체력도 떨어지기 때문에 운동은 필수라고 할 수 있죠.


운동이라는 것이 생각하기 나름으로 꼭 오래 해야한다는 생각을 갖고 있을 수 있어요.


하지만, 30분의 유산소 운동으로도 충분해요.


미국대학심장학회에 따르면 매일 하는 5~10분정도 조깅이 심혈관계 질환은 58%, 사망률도 28%나 줄일 수 있다고해요.


그리고, 실내에서 하는 것 보다는 야외에서 걷고 뛰는 것이 좋은데요, 그 이유는 햇볕을 쬐면 비타민D가 합성되면서 면역력도 높아지고 뼈 건강도 챙길 수 있기 때문이에요.


3. 따뜻한 차 마시기

미국 연구팀이 약 10년 간 40~69세 영국 성인을 대상으로 일일 커피 소비량과 운동, 생활습관 등을 조사했어요.


그랬더니, 차나 커피를 즐기는 사람들이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서 사망률이 10~15% 정도 낮았어요.


그만큼 차나 커피를 마시는 습관은 건강을 유지하는데 좋은 도움이 된다고 할 수 있죠.


그리고, 차에 들어있는 카테킨 성분은 항산화 작용을 하면서 혈관을 청소해주기도 해요.


그래서, 동맥경화 예방에도 좋고 혈당을 조절해주기도 하죠.

4. 치실 사용하기.

나이가 들어갈수록 약해지는 것은 잇몸도 마찬가지죠.


치주 질환이 생기면 그로 인해 생긴 세균이 피로 들어가 염증을 유발하기도 해요.


그래서, 치실을 사용하면서 치주질환 관리를 해주면, 잇몸 건강을 챙길 수 있고 다른 염증들도 예방할 수 있죠.


특히 전립선염을 앓고 있는 남성들의 경우 치주질환과도 밀접한 관련이 있는 경우가 많다고 해요.


그래서, 치실 사용과 함께 꾸준히 치과 검진을 받아야 한다고 해요.

꿈만 꾸던 몸매를 현실로!
'다이어트신'에서 함께 다이어트해요!
▶ 다이어트신 앱 보러가기 ☝☝☝ 배너 click!

작성자 정보

다이어트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