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미친야구

'구속은 숫자에 불과하다' 39세 윤성환의 노련한 피칭 클라스.gif

52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체인지업 아닙니다. 스피드건 오류도 아닙니다. 133km밖에 나오지 않는 윤성환의 포심 패스트볼. 하지만 날카롱누 제구력으로 최다 안타 1위 호세 미겔 페르난데스를 삼진 처리!

출처SBS SPORTS

현재 커브를 제치고 윤성환 제 1 결정구로 사용되는 슬라이더. 슬라이더 역시 구속은 123km에 불과하지만 헛스윙 유도라는 본연의 역할을 수행 중입니다.

출처SBS SPORTS

윤성환하면 떠오르는 성명절기 폭포수 커브. 커브는 아예 구속이 100km 근처를 기록 중입니다. 느린 구속으로도 살아남은 39세 에이스 윤성환.

'야구에 대한 내 열정은 스피드건에 찍히지 않는다.'라는 명언이 딱 들어맞는 투수입니다.

출처SBS SPORTS

작성자 정보

미친야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