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미친야구

'시속 161km' 광속구 던진 일본의 육성선수 출신 파이어볼러.gif

14,30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요코하마 DeNA 베이스타스의 투수 쿠니요시 유키(国吉 佑樹)

2009년 육성선수 드래프트로 입단, 당시 등번호가 111번으로 1군 전력과는 동떨어진 선수였는데..

출처요코하마 DeNA 베이스타스 홈페이지

키 196cm, 체중 103kg의 뛰어난 신체조건을 활용, 점점 구속이 상승. 지난해에는 개인 최고 구속인 157km/h를 기록하더니

출처Youtube にろあ

올해 3월에는 159km/h

출처Youtube ムービーベイスターズ

그리고 4월 6일 경기에서는 무려 161km/h !!

출처Youtube ムービーベイスターズ

센가 코다이(소프트뱅크)에 이어 올 시즌 두 번째로 161km/h를 던진 투수가 된 쿠니요시 유키.

이러다가 조만간 오타니가 기록한 일본 최고 구속 165km/h 가 깨질지도?

출처Yahoo japan

작성자 정보

미친야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