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시리어스

위 건강을 잃고 싶다면 반드시 해야 하는 3가지

복잡한 세상, 이것만 지켜서 위 건강 챙기자!

65,57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건강을 의식하며 사는 것은 생각보다 쉽지 않다. 특히 나이가 어리거나 경계해야 할 가족력이 없다면 더욱 그렇다. 하지만 이제는 바뀌어야 한다. 20대 암 발병률이 해가 거듭될수록 높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요즘 맵고 짠 것을 먹지 못하는 사람들이 ‘맵찔이’라 불리면서 맵고 짠 것을 섭취하는 문화가 주류문화로 자리잡고 있다. 이런 현상의 부작용으로 20대를 포함한 사람들은 위장질환과 전쟁을 치르고 있다.

출처pixabay

출처BBQ

음식을 소화시키는 위를 잘 관리하는 것이 건강의 첫 걸음이다. 그 첫 걸음마를 시리어스와 한 번 시작해보자. 


그래서 준비한 위 건강을 잃고 싶다면 반드시 해야 하는 3가지 꼭 확인하고 작은 것부터 실천해보도록 하자.


1. 위의 염증반응들은 적극적으로 무시한다


아무리 젊더라도 사람마다 취약 부위는 하나씩 있다. 그 중 흔한 것이 위에 염증반응이 일어나는 위염인데, 주로 소화불량, 속쓰림, 명치 통증, 구토, 상복부 불쾌감 등이 증상으로 나타난다. 


주변에 친구 중 스트레스 받으면 숟가락부터 놓거나 숟가락부터 드는 이들이 주로 이런 증상들을 안고 살아간다.


출처unsplash

하지만 방치해서는 안 된다. 이런 증상들을 방치하면 언젠가 위궤양, 위암으로 이어진다. 장기마다 노화속도가 조금씩 다른데 위의 경우 다른 장기보다 노화속도가 빠른 편이다. 


돈 다 벌어 여행 다닐 때 맛있는 거 실컷 먹지 못하는 만큼 비극이 있을까? 염증반응 무시하지 말자.

2. 영양제를 철저히 먹지 않는다.
목에 칼이 들어와도!

내가 영양제를 비롯한 건강보조식품을 챙겨먹기 시작한 것은 지금으로부터 2년 전이다. 그 이전까지는 그냥 부모님이 잔소리를 하시거나 입에 넣어주시면 마지못해 먹곤 했다.


그러나 재작년부터 식도와 위 건강이 급속하게 안 좋아지면서 조금만 스트레스를 받아도 신물이 올라오거나 식도가 뜨거워지는 등 심각한 염증 반응 보였다.

출처unsplash

그래서 먹기 시작한 것이 양배추즙이었는데 아침에 일어나 한 포를 마시면 하루 종일 위가 편했다. 그때부터였을 것 같다. 건강보조식품에 대한 작은 집착이 시작된 것은. 


한 번 건강이 나빠지니 다시는 돌아가기 싫어 이후에도 식이조절과 함께 보조식품과 영양제를 챙겨 먹었다. 꼭 위가 아니더라도 취약 부위가 있다면 어릴 때부터 영양제를 하나쯤 챙겨 먹는 것이 좋다.

3. 어제는 회식, 오늘은 술약속,
내일은 동생이랑 뿌링클을 야식으로 먹겠다

요즘은 조금 시들해졌지만 최근 연구결과로 그 효과가 입증되면서 ‘나 건강에 관심 좀 있다’하는 사람들 사이에 재조명 되고 있는 것이 있다. 바로 간헐적 단식. 갑자기 위 이야기하다가 무슨 간헐적 단식 이야기냐고? 


간헐적 단식의 방법론적인 이야기는 추후에 따로 가져오도록 하고, 간헐적 단식의 핵심이 ‘공복 상태를 최대한 오래 유지하는 것’에 있기 때문이다.

출처unsplash

공복 상태를 유지한다는 것은 즉 장기의 휴식을 의미한다. 특히 어떤 장기의 휴식을 의미하느냐. 하루 종일 우리가 먹은 밥과 간식을 소화하느라 끊임없이 독한 산을 뿜어냈던 위와 오염이 심각한 현대사회에서 숨쉬고 섭취했던 그 모든 것의 독소를 제거하느라 정신 없었던 간이다. 


하지만 어제는 회식, 오늘도 늦게까지 과음, 내일도 야식 약속이 있는 상황에서 나의 장기는 쉴 틈이 없다. 저녁을 가볍게 먹는 습관을 기르자.

출처unsplash

때때로 어떤 장기들은 자동차와 같다. 쓰면 쓸수록 닳아버린다. 그리고 위는 그런 장기들 중 최전방에 있다고 할 수 있다. 


심각하게 부정적인 시나리오는 고사하고, 내가 눈감는 날까지 좋아하는 음식을 즐기기 위해서는 이 3가지는 기필코 지양하도록 하자.

Written by
우리도 건강하고 싶다!
2030을 위한 건강 트렌드 세터, 시리어스 매거진

작성자 정보

시리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