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씨네플레이

너무 예쁘게 생겨서 남주로 캐스팅됐다는 이 배우

씨네플레이 인턴기자 유정아

20,15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이번 주, 느닷없이 2004년에 방영된 한 편의 드라마가 네티즌들에 의해 소환됐습니다. 바로 <아일랜드>! 현빈과 이나영의 풋풋한 모습을 만나볼 수 있는 <아일랜드>는 배우 현빈의 레전드 모먼트가 압축된 드라마로도 잘 알려져 있죠. 갑작스레 <아일랜드>가 화제의 중심에 선 이유는 오래전 인정옥 작가의 인터뷰가 다시금 화제가 됐기 때문입니다. 


현빈이라는 배우는 정말 예뻐서 캐스팅했어요

출처<아일랜드> 당시 현빈 / 사진=MBC

출처사진=MBC

출처사진=MBC

출처사진=MBC

드라마 <아일랜드>가 방영할 당시, 그러니까 무려 16년 전이죠. 2004년 현빈은 그야말로 '쌩신인'이었습니다. <논스톱 4>에 출연 중이기도 했죠. 그런 그가 지상파 드라마에 주연으로 캐스팅됐다는 사실은 꽤나 놀라웠는데요. 그렇다면, <아일랜드>의 인정옥 작가는 왜 신인배우 현빈을 남자 주인공 역으로 캐스팅했을까요? 

출처사진=MBC

출처사진=MBC

그 이유는 아주 간단합니다. "현빈이라는 배우는 정말 예뻐서 캐스팅했어요. 저는 원래 남의 드라마는 안 보고 남의 코미디는 보기 때문에 현빈이 나오던 시트콤을 봤는데 너무나 예쁘게 생기고 어투가 좋"아서 김진만 감독에게 곧바로 현빈을 남자 주인공 자리에 추천했다고 합니다. 

출처사진=MBC

출처사진=MBC

<논스톱 4> 이후 처음으로 드라마서 주연을 맡게 된 현빈은 강국이라는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 <아일랜드>를 흥행시킨 일등 주역으로 자리매김합니다. 무엇보다도 매 장면 우수에 젖어있는 강국의 슬픈 눈을 어찌 잊을 수 있을까요. 16년이 지난 작품이지만 현빈의 필모그래피 속 최고의 작품을 <아일랜드>로 꼽는 팬들도 많습니다. 얼굴의 분위기로 캐스팅이 된 작품이니만큼 그의 미모가 빛나는 작품이기도 한데요. 팬들을 대상으로 현빈의 필모그래피 속 단 하나의 리즈시절을 뽑는다면 <아일랜드>의 강국이 대세를 차지할 듯싶습니다. (지금봐도 꾸기는 촌스럽지가 않네요...)



인정옥 작가가 반했다는 <논스톱 4> 속 현빈의 아름다움

출처사진=MBC

인정옥 작가가 현빈을 눈여겨보게 된 시트콤, 그 작품이 바로 <논스톱 4>입니다. 초반엔 분량도, 존재감도 모두 미약했지만 점점 주요한 캐릭터로 올라서게 된 현빈은 후반부엔 많은 분량을 차지하며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었습니다. <아일랜드>의 모습과는 또 다른, 좀 더 풋풋하고 '소년틱한' 느낌인데요. 

출처사진=MBC

<논스톱 4>를 통해 <아일랜드>의 주연 배우로 우뚝 서게 된 현빈은 그 이후 탄탄대로를 걷기 시작하죠. 그해 연말 시상식서 신인상을 받은 그는 1년 뒤, 그의 인생작 <내 이름은 김삼순>을 만나게 됩니다. 이 정도면 MBC가 낳고 키운 아들이라고 해도 무방하겠네요. 


세계 7대 미스터리,
현빈은 왜 늙지를 않고 우리만 늙는가

드라마 아닙니다. 공항 출근길입니다.

현빈-손예진

<사랑의 불시착> 현빈

출처사진=tvN

<아일랜드>가 방영한 지도 벌써 16년 전. 16년이라는 세월이 흘렀지만 현빈은 왜 늙지 않고, 점점 더 멋있어지는 걸까요...? 이번 해 방영된 <사랑의 불시착> 리정혁으로 다시 한번 레전드 캐릭터를 만들어낸 그는 세월이 무색한 비주얼을 유지 중입니다.

그는 내년에도 열일 행보를 보일 예정인데요! 현재 임순례 감독의 <교섭>(가제)의 출연을 확정 짓고 촬영을 이어가고 있다고 합니다. 배우 황정민도 출연하는 작품이며 한국인 납치 사건을 소재로 납치된 이들을 구조하기 위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라고 하네요.



현빈 레전드 짤로 마무리

눈 마주치면 나랑...사귀는..거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