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첫차연구소

수입차 NO.1 E클래스의 2020년을 바라보다

1,21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국내 베스트셀링 수입차 벤츠 E클래스는 세련된 디자인과 풍부한 옵션을 인정받으며 국내 수입 중형 세단에서 판매 1위를 차지하고 있어요. 2020년 벤츠 E클래스는 페이스리프트 모델을 내놓을 계획인데, 올해 스파이샷이 해외에서 포착되며 관심이 집중되고 있죠. 메르세데스-벤츠는 페이스리프트 모델의 외관 디자인 변화와 함께 하이브리드 모델을 업그레이드하고 페이스리프트 일정에 맞춰 쿠페와 왜건형 페이스리프트 모델도 순차적으로 공개한다는 방침이에요. 2020년 새롭게 선보일 벤츠의 E클래스 라인업이 궁금해집니다.


사자가 자세를 바꾸면,
밀림이 긴장한다?
- E클래스 페이스리프트

벤츠 E클래스 페이스리프트는 전면과 후면 디자인에 변화를 주고 실내 디자인을 소폭 바꿨지만, 풀체인지 수준으로 분위기가 달라지면서 출시에 대한 기대감이 높은 상태에요.

 

최근 유럽에서 테스트 중인 E클래스 F/L은 위장막으로 가렸지만 전체적인 윤곽은 신형 CLS나 CLA를 연상시켜요. 간결하고 우아한 디자인은 벤츠의 최신 모델에 적용되는 아이덴티티로 이번 E클래스에도 적용된 것을 알 수 있죠. 

 

위장막 사이로 드러난 전면 헤드램프와 주간주행등, 본닛 라인은 벤츠 CLS를 시작으로 폭넓게 적용하고 있는 상어 모양 디자인으로 특히 기존 LED 주간주행등을 대신하는 CLS 타입의 LED 시그니처가 새롭게 적용됩니다..

 

측면은 페이스리프트 모델인 만큼 크게 달라지지 않고, 후면은 트렁크 안쪽까지 깊게 들어가는 테일램프 구조가 특징인데 내부 그래픽은 가로 일직선 형태를 띠면서 전체적으로 한층 강렬해진 이미지를 강조한 모습이에요.

인테리어에서도 부분적인 변화가 일어나요. 신형 CLS부터 탑재된 벤츠의 최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MBUX이 탑재되고, 새로운 유저 인터페이스와 지능형 음성 컨트롤 등이 추가될 것으로 예고돼 있어요. MBUX은 자연어 인식을 포함한 음성인식이 강화된 지능형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으로 대화형으로 조작할 수 있죠.

 

또 새롭게 디자인된 스티어링 휠을 적용해 차세대 S클래스를 포함한 세단 라인업에 적용될 디자인을 장착했습니다. 센터패시아를 중심으로 공조 버튼을 슬림하게 변경하고 조작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센터 콘솔과 다이얼 방식 컨트롤러를 배치했어요.

 

한편 E클래스 페이스리프트에는 강화된 환경규제를 만족하는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탑재된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인데요. 앞서 C200에 탑재된 시스템으로 차량에서 사용되는 대부분의 전기 시스템을 도맡는 역할을 해요. 엔진 부하를 줄여주기 때문에 높은 효율과 성능을 보여주는 것은 물론 엔진 반응성도 향상될 전망이에요.

 

벤츠 E클래스 페이스리프트는 부분변경으로 파워트레인 변화는 없지만 첨단 기능과 디자인 변경에 따른 가격 인상은 불가피해 보이는데 기존 E클래스는 E300 8,170만원, E350 4매틱 9,090만원, E63 AMG 1억 3,850만원으로 판매되고 있어요. 벤츠 E클래스 페이스리프트의 출시 일정은 2020년 1분기 유럽 내 출고가 시작되면 국내 출시까지는 시간이 걸려 4월 정도까지 기다려야 할 것 같아요.


벤츠가 만든 두 개의 심장
- E클래스 하이브리드

지난 11월 국내 판매에 들어간 벤츠의 최신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세단 ‘E300e 익스클루시브’는 국내에서 판매되는 세 번째 하이브리드 모델로 E클래스 기반 전동화 모델로는 이번이 처음이에요.

 

E300e에는 3세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기술이 처음 적용된 것이 특징인데, 배터리 용량을 늘려 1회 충전 시 전기 모드 주행 가능 거리가 크게 늘어났고 배터리를 완전히 충전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짧아졌어요. 국내 전기차 충전 시설은 급속과 완속 두 가지를 제공하는데, 벤츠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은 6~7kw AC5핀 완속 충전만 지원해요. 완충까지 소요시간은 완속 충전 기준 150분이며 벤츠 전용 충전기 사용 시 105분, 220v 가정용으로는 약 4시간 정도 걸려요. 배터리 충전구는 후면 범퍼 오른쪽에 마련됐습니다.

 

파워트레인은 2.0리터 4기통 가솔린 엔진과 90kW 급 전기모터, 13.5kWh 급 리튬이온배터리가 조합됐어요. 가솔린 엔진은 최고출력 211마력, 최대토크 35.7kg.m의 성능을 발휘하고, 전기모터는 최고출력 122마력, 최대토크 44.9kg.m의 성능을 내요. 엔진과 전기모터 합산 최고출력은 320마력 수준입니다.

E300e는 1회 충전하면 전기 모드로 최대 31km를 주행할 수 있는데, 전기 모드 최고 속도는 시속 130km이에요. 변속기는 하이브리드 전용 설계가 더해진 9단 자동변속기가 맞물려요. 전기모터와 트랜스미션 사이의 토크 컨버터를 통해 부드러운 기어 변속과 우수한 효율을 제공하죠. 연비의 경우 전기 기준 kWh 당 2.5km, 엔진은 복합 기준 리터당 10.3km이고,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km당 49g에 불과해요. 

 

주행모드는 벤츠 ‘EQ 파워(EQ POWER)’ 전용 작동 모드와 결합해 주행 상황에 따라 효율성을 극대화한 주행 시스템을 제공합니다. 운전자의 취향과 주행 조건에 따라 4가지 구동 모드인 하이브리드, E-모드, E-세이브, 충전 모드를 선택할 수 있는데, 스위치 또는 버튼을 통해 주행모드를 직접 조작할 수 있고 시스템이 자동으로 선택하게 할 수도 있어요.

 

하이브리드 모드는 일반적인 주행모드로 주행 조건에 따라 전기와 가솔린을 적절히 조절하여 사용해요. 저속 주행 시에는 주로 전기모터로만 다니다가 엑셀을 밟을 경우 엔진이 함께 돌면서 최대 출력을 이끌어내죠.

 

E-모드는 전기 배터리로만 주행하는 모드로 한계 이상으로 가속페달을 깊게 밟으면 햅틱 페달이 톡톡 신호를 보내면서 그만 밟으라는 신호를 보내고 더 밟게 되면 하이브리드 모드로 변경되어 가솔린 엔진과 함께 가속하게 돼요. 배터리가 완충되어 있다면 앞서 말한 대로 E-모드로 최대 31km 정도의 거리를 최고 시속 130km로 달릴 수 있어요.

 

E-세이브 모드는 배터리 소모를 최소화하면서 주행하는 모드로 현재 잔여 배터리 양을 기준으로 충전과 소모를 반복하며 일정하게 유지시키면서 주행할 수 있어요. 충전 모드는 가솔린 엔진으로만 주행하면서 그 에너지를 활용해 배터리를 충전하는 모드에요.

편의 사양은 기존 내연기관 모델에 버금가는 수준으로 고급스럽게 구성됐어요. S클래스에 장착되는 3-스포크 스티어링 휠을 비롯해 듀얼 전화 모드 기능을 지원하는 블루투스, 스마트폰 무선 충전시스템, ‘메르세데스 미(Mercedes me)’ 원격 시동 및 공조기 제어 시스템 등이 적용됐어요. 또 드라이빙 어시스턴트 패키지와 주차 패키지가 포함됩니다.

 

무상 보증의 경우 8년·16만 km 서비스를 제공해 구매자가 배터리 수명 걱정 없이 안락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답니다. 벤츠 E300e 익스클루시브는 기본적으로 충분한 출력에 전기모터까지 겸한 데다 사륜으로 안정적인 접지력을 확보한 만큼 높은 인기가 예상돼요. 국내 판매 가격은 7,890만 원으로 책정됐어요. 


리얼 유로피언 프리미엄
- 쿠페, 왜건형 E클래스

오래전부터 자동차 럭셔리 브랜드로 인식되어온 벤츠 모델 중에는 올드함을 벗어던지고 젊은 감성에 맞춰 멋스러운 스타일을 표현한 쿠페 모델이 있죠. 2도어 쿠페 모델은 차세대 아이콘과 테일 엔드로 이어지는 쿠페만의 스타일을 담고 누구나 차량에서 즐길 수 있는 퍼포먼스와 편의성, 주행 안전 시스템을 담고 있어요.

 

2020년 선보일 E클래스 쿠페 페이스리프트는 전면 디자인 변화에 초점을 맞춰 가슴 뛰는 라인으로 모던 럭셔리함을 담을 것으로 기대돼요. 벤츠 세단 라인업의 C클래스와 S클래스 등과 유사한 패밀리룩을 지적 받아왔던 벤츠는 이번 E클래스 페이스리프트를 통해 보다 차별화된 디자인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위장막으로 둘러싸인 전면의 디자인은 4도어 쿠페 CLS와 유사한 디자인 변화를 가져가고 있어요. 전면의 새로운 주간주행등 디자인은 CLS에서 쓰인 주간주행등과 흡사한 모습이에요. 후면 디자인의 변화는 크지 않을 전망이지만, 그래픽의 변화 등을 통해 페이스리프트 모델의 차별점을 보여줄 것으로 예상돼요.

 

벤츠 E클래스 쿠페는 B 프레임이 없는 것이 특징으로 개방감이 넓고 일반적이지 않은 것이 특징이에요. 살짝 엿볼 수 있는 고급스러운 실내는 더욱 화려한 디자인을 담고 있어 쿠페의 멋스러움을 좋아하는 마니아층을 강렬하게 유혹할 것으로 기대돼요.

벤츠 E클래스의 왜건형 모델 ‘에스테이트(Estate)’는 럭셔리 세단에 공간 활용성까지 갖출 수 있도록 개발됐어요. 국내에서는 판매되지 않지만 에스테이트 역시 세단과 같이 페이스리프트가 진행될 것으로 보여요. 

 

지난 10월 외신 모터1의 카메라에 담긴 코드네임 S213의 신형 벤츠 E클래스 왜건은 포착된 사진에서 알 수 있듯이 전체적인 실루엣은 그대로 유지한 채 앞뒤 디자인만 소폭으로 변화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전면의 라이트만 가리고 다른 곳은 모두 공개됐는데, 새롭게 디자인된 범퍼를 포함해 새로운 그릴과 전면 페시아를 확인할 수 있어요. 헤드라이트 통합형 LED 주간주행등은 새로운 CLS의 헤드라이트와 비슷하게 새롭고 더 날카로운 형태를 가지고 후면 역시 새로운 조명이 장착될 예정입니다.

 

측면부터 왜건 특유의 실루엣이 드러나는데, 루프 라인은 전형적인 왜건의 모습을 따르지만 윈도우 프레임을 뒤로 갈수록 얇게 처리해 늘씬하게 보이도록 연출했어요.

 

하지만 우리나라에서는 왜건 모델이 인기가 없기 때문에 페이스리프트 모델 역시 국내에 출시될지는 미지수에요.


올해 수입차 업체들은 인증 절차가 까다로워져 신차 수입이 늦어지면서 ‘불황의 터널’을 지났는데요. 벤츠 E클래스만 전성기를 누리면서 쏘나타처럼 도로 위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수입 세단이라는 뜻에서 ‘강남 쏘나타’라는 수식어까지 붙었죠. 

 

압도적인 인기를 끌었지만 희소성이 급격히 떨어지고 있는 E클래스에 우아해진 신형 아우디 A6, 2020년형 폭스바겐 티구안, 8년 만에 풀체인지 한 볼보 S60 등 굵직한 수입차 모델들이 도전장을 내민 상황입니다. 

 

2020년 벤츠는 E클래스의 세단 페이스리프트를 시작으로 쿠페와 왜건, AMG 버전까지 차례로 공개할 예정인데요. 지금까지 주요 라인업 구성과 변동내용을 알아본 2020년식 E클래스 중에서 여러분은 어떤 모델에 가장 관심이 가시나요?

작성자 정보

첫차연구소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