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channelA

그날은 그렇게 모든 게 늦었다고 말하고 있었다..

26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마지막까지 단 한 회만을 남겨둔

채널A 미니시리즈 <열두밤>!


벌써 <열두밤>과 함께한

11주가 흘러갔는데요

결국 돌고 돌아 또 서로를 마주하게 된

유경(한승연)과 현오(신현수),

그리고 이별을 준비하는 주변 사람들까지


과연 이들의 마지막은 어떻게 될지...

열두 번째 밤의 관전 포인트!

함께 보시죠~!


다시 한 번 서로를 마주 보게 된 유경(한승연)과 현오(신현수)

버스에서의 키스 후 황급히 도망쳐 나온 유경(한승연)

하지만 카메라를 버스에 놓고 왔다는 것을 깨닫고

다시 버스로 향합니다

그곳에서 그녀가 마주한 건

고통 속에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던 현오(신현수)였는데요

현오(신현수)는 유경(한승연)의 손을 잡고 아파하고

그의 약혼자는 그 광경을 목격하게 됩니다 (ㄷㄷ)

그 후, 현오(신현수)의 약혼자는  

비서를 시켜 그를 미행하게까지 하게 되죠

한편, 현오는 안무 감독으로 새 일자리를 얻게 되고

단원들과 함께 점심을 먹으러 가는데

그 자리에서 우연히 마주친 유경(한승연)!

굳어버린 두 사람, 하지만 현오(신현수)는

다시 한 번 못 본 척한 채 그냥 자리를 뜹니다

그날 밤, 엄마와 동해로 여행을 갈 예정이던 유경(한승연)

하지만 유경(한승연)의 엄마는 오지 못할 상황이 되었고

그녀에게 전화 후 유경(한승연)이 있는 장소를 알아낸

현오(신현수)가 대신 찾아옵니다


그렇게 마침내 서로를 마주하게 된 두 사람!

과연 마지막 열두 번째 밤은 어떻게 흘러갈까요...?

D-1 찬(김도완)의 출국 날!

더러워진 찬(김도완)의 스웨터를 보고

오해를 하게 된 홍주(차수연)

백만(장현성)은 또 사이에서

둘의 관계를 풀어주기 위해 애쓰는데...

이 사실을 알게 된 찬(김도완)은

사죄의 영상을 찍어 홍주(차수연)에게 보냅니다 (츤츤)


그리고 하루 앞으로 다가온 찬(김도완)의 출국 날!

과연 이들은 아름다운 이별을 맞이할 수 있을까요?

꼬일 대로 꼬여버린 반대리(유준홍)와 채원(이예은)

같이 식사를 하게 된 반대리(유준홍)와 채원(이예은)!

알고 보니 출판사에서 잘릴 위기에 놓인 채원(이예은)을

몰래 챙겨주는 반대리(유준홍)였는데요

그는 채원(이예은) 몰래 다른 출판사에

그녀의 원고를 넘겨주기까지 합니다

그리고 새로운 출판사에서의 전화를 통해

이 모든 사실을 알게 된 채원(이예은)!

해당 출판사를 찾아간 그녀는 그곳에서

간청을 하고 있는 반대리(유준홍)을 목격하게 되는데요

채원(이예은)을 도와주고 싶었던 반대리(유준홍)

하지만 그 행동이 본인을 비참하게 만들었다는 채원(이예은)


과연 이들의 관계는 어떻게 마무리될까요?


이제 단 한 회를 남겨놓고 있는

채널A 미니시리즈 <열두밤>!


과연 이들은 어떤 엔딩을 맺게 될지...

마지막까지 지켜봐 주세요-!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