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channelA

눈이 네개가 되면 죽는다?! '안경의 저주'를 받은 조병구

천일야사와 함께 보고 듣는 재미있는 역사 이야기

9,01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때는

1845년 조선.

절대권력

이조판서 조병구는

벼슬을 주는 

대가로 뇌물을 

받곤 했는데,


시력이 좋지

않은 그는

뇌물로 

최상품 안경

받게 되는데?!

↓ 아래 영상으로 자세히 확인 ↓

당시 조선의 왕 헌종

외숙이었던 조병구는

왕보다 더한 권세를

누리고 있었다.

그러던 어느날 

조병구 앞에 

한 노인이 나타나는데?!

조병구에게 

눈이 네 개가 되면


죽게 될 것이라고

저주를 하고는 

떠난다!

평소에 안경을 

즐겨 착용하는 조병구에게

궁궐 안에서도

안경을 쓰는 것을 권하는데?! 

당시 조선의 예법

따르면 윗사람 

앞에서 안경을 

착용하는 것은

매우 무례한 것이었다

↓ 아래 영상으로 자세히 확인 ↓

헌종 앞에서

안경을 착용한

조병구에게

헌종은 칼을 내밀며

특단의 조치를 취했다.

↓ 아래 영상으로 자세히 확인 ↓

헌종은 조병구에게

입궐을 금하는

명령을 내리고

명을 어길 시

죽이도록 지시하였다. 

헌종이 

점점 더 숨통을

조여오며 조병구는

불안감에 휩싸였고

결국 스스로

목숨을 끊게 되었다.

↓ 아래 영상으로 자세히 확인 ↓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