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channelA

주의해야 할 화장품 성분 속 발암물질!

나는몸신이다와 함께 찾는 건강 비법

28,01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현대인들은

하루 종일 독소

노출되고 있습니다.

독소들이 몸속에

들어오면 온몸 곳곳에

저장되는데요.

독소가 축적된 지방세포가

염증 물질을 분비하여

각종 질병을 유발합니다.

인체를 오염시키는

독소가 최소 700여 종

이라고 하는데요.

일상생활에서

접하는 독소에는

무엇이 있을까요?

↓아래 영상으로 자세히 확인↓

환경부 조사 결과에 따르면

1명당 평균 약 10톤의

화학물질을 사용했다고 합니다.

샴푸, 화장품부터

옷이나 세제까지

한 가지 이상의

화학물질이 있기 때문에

우리는 늘 독소에 노출되어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아래 영상으로 자세히 확인↓

최근 침대에서

1급 발암물질인 '라돈'

검출되었는데요.

라돈이란

토양 속의 우라늄이

붕괴되어 만들어진

자연방사능으로

기체 상태이기 때문에

대기 중에 존재합니다.

최근 한 브랜드의 침대에서

검출된 라돈의 양은

담배 14갑을 동시에

피우는 것과 같은 농도였는데요.

라돈은 폐 세포를 변형시켜

폐암을 유발합니다.

↓아래 영상으로 자세히 확인↓

햄과 소시지에 들어있는

발색제, 아질산나트륨

많이 접하는 독소 중에

하나인데요.

아질산나트륨은

도파민에 문제를 일으켜

치매, 출산 장애, 당뇨

여러 질병을 유발합니다.

화장품에도

발암물질로 의심되는

화장품 성분

존재하는데요.

주의해야 할 화장품 성분은?

↓아래 영상으로 자세히 확인↓

이런 독소들의 흡수를

막을 수 없기 때문에

을 통해 배출해야 하는데요.

간 해독에 도움 되는

식품을 알고 싶다면

↓아래 포스트에서 자세히 확인↓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