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리틀스타

해장에 특화됐다는 컵라면 4개 먹어봄

해장을 위해 탄생한 편의점 컵라면 4종을 먹어보았습니다.

480,40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약속도 모임도 많은 연초,

평소보다 과음할 일도 많은데요. 


해장하면 뭐다? 라면이죠~


해장에 특화된 컵라면이 편의점에

출시되었다고 해서 직접 먹어봤어요.

CU 편의점 전용 상품입니다.


토마토가 숙취해소에 좋다고 하죠?

러시아 사람들이 보드카 마실 때

토마토주스를 같이 마시잖아요 ㅋㅋ


과연 토마토가 해장라면으로

탄생하면 어떤 맛일지 기대됩니다!

토마토 라면의 구성은
분말스프와 토마토소스입니다.

토마토의 강렬한 빨간색이
맛을 더 궁금하게 만드네요~

케첩.. 아니 토마토소스는
반드시 면이 익은 후에 넣어주세요!

순서를 정확히 지켜야 제대로 된
토마토라면 맛을 느낄 수 있겠죠? : >

한 젓가락 집으니 훅 올라오는 케첩 향.


일반 컵라면에 케첩 넣은 느낌이에요.

매콤하면서 새콤하달까요??


부들부들한 면이 잘 어울려요!

케첩 맛에 잠깐 놀랐지만 먹다 보니

매콤한 라면에 개운하고 시원한 맛이

더해졌다는 느낌!!


계란 건더기가 있어서 중간중간

고소한 맛도 씹혀요~


호불호가 갈릴 것 같지만 중국식

토.달.볶을 좋아한다면 도전해보세요!!

토마토라면과 함께 출시된

CU편의점 전용 상품입니다.


라면에 깻잎을 넣어본 적은 없지만

뼈해장국에 수북이 올라가 있는

깻잎을 생각하면 그럴듯합니다.

신기하게도 깻잎이 프레이크가 아닌

블록 형태로 들어 있어요.


깻잎의 향긋한 향을 살리려고

노력한 거 같아요~

깻잎 양이 많지 않아서 맛이 강하게

느껴지지는 않았는데요.


라면 국물의 칼칼한 맛과 깻잎 향이

의외로 잘 어울리더라고요!

라면스프로 맛을 낸 뼈해장국에

라면사리 추가한 맛? ㅋㅋ


맛은 일반 컵라면과 비슷했지만,

은은한 깻잎 향 덕분인지

국물이 깔끔한 느낌이었습니다.


해장하고 싶다면 깻잎은

더 추가하는 게 좋을 거 같아요!

포장부터 나는 해장라면이다!!를

보여주고 있는 속풀라면.


속 풀라면 이거 먹어~ 식의

몹쓸 개그가 나올 수 있는 작명이네요.

이마트 편의점인 이마트24에만

판매 중인 컵라면인데요.


숙취 해소 음료로 잘 등장하는 헛개와

강황 성분이 들어 있다고 합니다.

조리할 때는 액상스프와 분말스프를

함께 넣어주세요.


술이 덜 깨서 뭐가 뭔지 몰라도

그냥 한 번에 다 넣으면 됩니다~

강황 성분이 함유되어 있어 그런지

면이 일반 라면보다 더 노란빛이에요.


국물에선 헛개 특유의 씁쓸한 맛이 나서

왠지 해장이 되는 것 같은 느낌!

게다가 고추 슬라이스가 들어 있어

얼큰하고 톡 쏘는 매운맛이 납니다.


정신이 차려지네요!!


매운맛에 씁쓸한 헛개 맛이

가려지는 것도 좋은 포인트에요.

속풀라면과 같은 시리즈입니다.


편의점 사장님이 "매움 끝판왕"이라고

하는 말에 홀려 해장 용으로 PICK했습니다!

그림이 좀.... 귀여우면 어땠을까. 싶네요..

속풀라면과 동일하게 분말스프와

액상스프가 들어있는데요.


검붉은 액상스프가 심상치 않네요..!


빨갛게 매운 단계를 넘어

엄청나게 매울 것 같은 느낌입니다.

오모리김치찌개의 매운 버전 같은 느낌?
아주 매콤하게 끓인 김치찌개 맛이에요.

편의점 사장님이 엄청 매울 거라고 했지만
개인적으로 불닭볶음면보다 덜 매웠어요!

건더기에 햄이 가득 있어서

매운 부대찌개 먹는 느낌도 나더라구요!


개인적으로는 고추의 칼칼한 맛 때문에

해장용으로는 속풀라면을 추천해요.

얼큰하고 시원한 편의점 해장라면,

신년회를 술로 달릴 예정이라면

미리 알아두는 게 좋겠죠?


물론 라면에 해장 효과가 있는지

의학적으로 검증되진 않았지만,

속이 풀리는 것 같은 느낌!이

중요하니까요 :)

리틀스타 마트 전문 에디터 이지영

컨텐츠 제안 및 제보 contents@little-stars.kr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