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캣랩

고양이가 특별한 사람에게만 보내는 사랑 신호 5

84,84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고양이의 집사 사랑법은 은근합니다만, 만약 다음의 다섯 행동을 당신에게 한다면 고양이가 정말 좋아한다는 뜻입니다. 고양이가 특별히 사랑하는 사람에게만 하는 애정 표현 다섯 가지를 정리합니다.   


1. 꽁냥꽁냥을 좋아한다

괜스레 다가와 몸을 비비거나 배 위에 올라오는 등 고양이가 적극적으로 꽁냥꽁냥(접촉)을 해올 때는 “정말 좋아”라는 마음의 표현입니다. 엄마 고양이 같은 집사와 붙어 있으면 포근한 기분이 드는 까닭입니다. 몸도 마음도 최고로 편안한 상태가 되는 것입니다.


2. 늘 곁에 머문다

늘 곁에 늘 머무는 것도, 정말 좋아하지 않으면 하지 않는 행동입니다. 고양이는 혼자서 사냥하며 살아왔기 때문에 단독으로 행동하며, 퍼스널 스페이스에도 민감하게 반응합니다. 그렇지만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존재로 선택한 사람과는 늘 함께 있고 싶어 합니다. 


심지어 애교 표현이 서툰 고양이일지라도 말입니다. 


3. 집중해서 가만히 바라본다

고양이로부터 자주 레이저 눈빛을 받고 있다면, 그것은 매우 좋은 사인입니다. 빤히 집사를 바라볼 때는 여느 때보다 “집사가 너무 좋아”라는 마음이 증폭될 때입니다. 


보통 고양이가 집사를 뚫어지게 바라보는 건 집사에게 어떤 용건이 있기 때문인데요. 경계심 강한 고양이가 마음을 열지 않은 사람에게 뭔가를 부탁한다는 건 거의 있을 수 없는 일이랍니다.   


4. 내리고 있던 꼬리를 휙 하니 세우고 다가온다

고양이는 좋아하는 사람을 보면 꼬리가 ‘휙’ 하고 세워집니다. 당신을 보자마자 고양이가 꼬리를 바싹 세웠다면 “엄청 사랑해”라는 사랑 신호입니다. 부드럽게 쓰다듬어 주면, 고양이는 당신 몸에 박치기를 하고 손을 핥아주는 등 더 많은 애정 표현을 할 것입니다.    


5. 꾹꾹이를 한다

아깽이 시절에 두 발로 엄마 젖을 꾹꾹 눌러가며 먹었던 흔적, 이것이 꾹꾹이입니다. 고양이가 꾹꾹이를 할 때는 이때의 기분이 되살아났을 때입니다. 따라서 오직 엄마 같은 느낌을 주는 사람에게만 꾹꾹이를 합니다.

글 | 캣랩 이서윤 기자 catlove@cat-lab.co.kr

[© 캣랩- www.cat-lab.co.kr 저작권법에 의거,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복사, 재배포, 2차 변경을 엄금합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