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자동차

모모이야기

'2016 서울오토살롱'과 함께하는 퀴즈 이벤트! 첫번째 퀴즈는 이탈리아 명품 브랜드 모모(MOMO)와 함께합니다. (이벤트 기한 : 2016년 7월 1일 까지)

53,95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2016 서울오토살롱 - 모모(MOMO)와 함께하는 퀴즈 이벤트!



퀴즈에 참여하면 150만 원 상당의 모모 리벤지 휠이!?

자세한 참여 방법은 하단에 안내되어 있으니 필독해주세요


모모의 역사

모모의 역사는 1960년대로 올라갑니다. 자동차 경주 드라이버 지안피에로 모레티(Gianpiero Moretti )에 의해 1964년에 설립되었습니다. 그 해에, 자신의 경주용 자동차에 MOMO 이니셜을 세긴 핸들(Steering Wheel)을 지역의 장인에게 특별히 의뢰하여 생산하였는데, 이 스티어링 휠이 모모이태리의 역사에서 최초의 모모제품으로 기록됩니다.

<사진1. 윗: 모모 최초 스티어링 휠. 아래사진/ 그 다음 버전으로 스포크를 수정하여 가죽으로 덮은 형태로 현대 모모 스티어링 휠의 형태를 보여줌>

모모 스티어링휠(Steering Wheel)은 기존의 일반 레이싱 스티어링휠에 비해 우수하면서 두꺼운 그립감을 주었고, 또한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하면서 경쟁팀에 드라이버들은 모레티의 새로운 스티어링 휠을 자신들의 차량에 대해 동일하게 장착을 하기를 열망했습니다. 이는 빠르게 입 소문을 타면서 그해 레이싱 대회에서 모레티의 모모 스티어링휠의 명성이 시작됩니다.

새로운 모모 스티어링 휠 또한 페라리 포뮬러 원 드라이버 John Surtees가 자신의 단일 차량에 장착을 하기 원했고 사람들로부터 많은 주의를 끌었습니다. John Surtees는 1964년 포뮬러 원 세계 타이틀을수상하게 되었습니다. 이를 계기로 모레티는 본격적으로 제조작업에 열정을 갖게 됩니다. 그리고 지아피에로 모레티(Gianpiero Moretti )는 자신의 앞 글자 “Mortti”를 따서 MOMO 상호가 탄생합니다.

개발

1970년 초반에 모모의 생산양은 세계 레이스 대회에서 한정적으로 생산됐지만, 새로운 제품 라인을 개발하면서 모모 제품의 지명도가 확대되기 시작합니다.


모모는 페라리를 시작으로 모두 제조 애프터 마켓 부문과 장비 자동 공급, 경합금 휠과 스티어링 휠의 생산을 시작합니다.

1980년대의 말엔, 모모는 롤스로이스와 장비 공급 협력 계약을 체결하였고 다른 많은 자동차 제조 업체가 와도 계약을 진행합니다.


Aston Martin, Citröen, Daihatsu, Fiat, Honda, Isuzu, Mazda, Mitsubishi, Nissan, Opel, Porsche, Peugeot, Renault, Saab, Subaru, Suzuki, Toyota, Volkswagen 그리고 Volvo.


또한 모모이태리는 꾸준한 자동차경주 참여를 통하여 큰 성과를 얻게 됩니다: 1983년 Brabham 팀은 모모레이싱의 경량 합금 휠(Wheel)을 처음 장착후 포뮬러 우승의 영광을 얻습니다.

1998년, 모레티는 데이토나의 Rolex 24 Hours 대회에서 전설적인 페라리 333SP를 타고, 세브링의 12시간과 6시간 왓킨스 글렌으로 수상하였고, Mario Andretti, Ayrton Senna, Nigel Mansell, Nelson Piquet, Michele Alboreto, Michael Schumacher and before them Niki Lauda, Jackie Stewart 그리고 Clay Regazzoni 등 모모이태리 스티어링휠과 함께 현대자동차 경주대회의 최고의 드라이버란 영광을 얻게됩니다.


1993년 자동차 경주 드라이버와 팀을 위해 특수 내화 의류를 탄생시켰으며, 1995년 모모사는 전환점을 맞이합니다. 지안피에로 모레티는 챔피언 그룹을 유지하면서, 모모를 브리드 테크노로직(Breed Technologies) - 미국의산업 그룹이자 에어백과 스티어링 휠 생산에서 글로벌 리더- 판매하기로 결정합니다.


브리드 테크노로직은 결국 칼라리 매니저먼트(Carlyle Management Group:비공개 기업투자펀드)인수 됩니다. 몇 년 후 칼라리 매니저먼트는 브리드와 모모를 합병하여 다른 포트폴리오 회사와 함께 자동차 분야에 활동을 하면서 자동차 주요 안전 시스템 (KSS)제작 목적으로, 특별한 OEM방식으로 공급하게 됩니다.

 

모모는 투자자 그룹을 통해 브랜드 대한 열정, 값어치에 따른 재산, 제품, 회사성장과 다양한 루트 개발에 힘씁니다. 2003년 회사의 로고 및 전반적인 브랜드 대한 중요성을 깨닫고, 새롭게 재적립합니다.

검은 윤곽선 들어간 기존의 일반적 형상 "MOMO"노란색 로고 하단에 "ITALY" 글자폰트로 밑줄을 주어 회사의 근본이 이탈리아에 뿌리가 있음을 강조하였습니다. 즉 이탈리아의 디자인과 스타일과 장인의 수작업(craftsmanship)에 대한 품질의 우수성 등, 모모의 필수적인 DNA요소가 됩니다.

모모 오늘

2005년부터 모모는 이탈리아에 밀라노, 모모 미국 자회사 본부를 나누게 됩니다. 모모와 모모코르 브랜드로 세계 주요 60개국의 각지에 대리점을 통해 자동차 부품공급과 경주용 제품을 판매를 하고 있습니다.

모모는 경량 합금 휠에 초점을 맞추며, 혁신적인 레이싱 제품을 개발하는 야심 찬 기술 목표를 위해 품질, 안전성과 더불어 제품의 우수한 디자인을 개선하기 끓임 없이 노력하고 있습니다.

목표 달서 위한 한예로 유럽과 아시아에 GP2 선수권 대회 등에서 모모 스티어링 휠 독점 공급하고 있으며, 최근엔 미국에서, 모모는 현재 많은 상위귄 팀과 드라이버들이 사용하는 NASCAR를 위한 새로운 세대의 스티어링 휠이 개발하였습니다.

그 후, 자동차 부품시장의 스티어링 휠과 허브 를 생산하는 최초의 회사로 모모는 제품 혁신과 마케팅으로 본격적인 노력을 기울이게 됩니다.

모모의 현재 브랜드 가치는 회사의 반세기 역사 동안 한 시대와 함께 진화하며 품질과 제품의 아름다움뿐 아니라 신뢰를 바탕으로 마케팅 및 커뮤니케이션 전략에 기인해 왔습니다.

2006년, 액션 영화의 세계에서 새로운 혁신적인 광고 라인으로 등장하기도 했습니다.

모모 브랜드는 단순하지만 매우 강력한 가치를 부여합니다. 제품의 품질과 우수한 장신정신과 기술, 최대의 안전 표준이 되고 높은 성능을 약속하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디자인, 첨단 기술, 품질 및 독점적 이미지들이 세계적인 명성 모모이태리 성공적인 비밀이 되어왔습니다.

<사진: 세계적으로 가장 인기 있는 모모이태리 자동차휠 제품 NEXT, RUSH, STING, REVENGE, HYPERSTAR- 제품의 강성과 경량이란 기술력과 세월이 지나도 질리지 않는 디자인과 컬러감이 수많은 명품차로부터 러브콜을 받고 있습니다.>

현재 모모는 50주년이란 긴역사를 맞이하여 브랜드의 값어치 뿐만 아니라 특별하고 다양한 상품군을 내놓고 있습니다.

모모이태리의 제품을 갖고 있는 것만으로도 자부심을 상징이 됐고, 유명 브랜드의 차량의 오너분들의 선호하여 찾는 명실공히 이태리의 명품 브랜드라 하겠습니다.

2015년 모모이태리와 하이큐모터스는 공식 총판 계약을 맺으며 이제 한국에서도 모모이태리의 다양한 제품과 서비스를 받아볼 수 있는 기회가 열리게 됐습니다. 그리고 한중일 아시아 레이싱 대회에서 먼지 활약을 하면서 달려가고 있습니다.

모모이야기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여기서 퀴즈!

정답 여부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퀴즈 결과를 캡쳐하셔서 페이스북 댓글로 공유해주시면 이벤트 응모 완료!

(이벤트 기한 : 2016년 7월 1일까지)


요건 댓글 예시~

참여하신 분들 중 추첨을 통해 경품을 드립니다

(현장수령! 당첨자는 개별 연락 드립니다)


1. 모모 리벤지(MOMO Revenge)휠 19인치 (맷블랙 컬러) 교체 상품권

2. 2016 서울오토살롱 주차번호판 30개

3. 2016 서울오토살롱 핸드폰 거치대 20개

4. 2016 서울오토살롱 입장권 30매


(※ 위 이벤트는 '2016 서울오토살롱'과 함께합니다.)

해시태그

작성자 정보

자동차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