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보드나라

ROG 감성 더한 PC 케이스, 리안리 PC-O11 다이내믹 XL ROG

확장성, 편의성, 튜닝 3박자를 고루 갖춘 고급형 게이밍 PC 케이스

1,90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근래에 조립 PC에서 중시되는 요소는 게이밍이다. 초기에는 최신 게임을 쾌적하게 실행하기에 적합한 성능을 내는 것 뿐이었으나 시간이 지나면서 화려한 외관까지 더해져서 이제는 한가지 분야로 자리 잡은 상태이다.

PC 성능과는 직접 연관이 없어서 상대적으로 소홀하게 취급되었던 케이스는 차츰 쿨링과 확장성, 사용자 편의성 등 여러 가지 요소가 비중이 높아지고 RGB LED 튜닝이 대세가 되면서 이제는 게이밍 PC에서 필수라고 할 수 있다.

이번 기사에서 살펴볼 'LIAN LI PC-O11 DYNAMIC XL ROG'는 PC 게이밍 브랜드로 유명한 ASUS의 ROG로부터 공식 인증을 받은 케이스이다. 최신 ROG 하드웨어와 호환성이 보장되며 확장성과 편의성이 기존 제품보다 향상되어서 고급스러운 게이밍 PC를 구성할 때 안성맞춤이다.

깔끔한 디자인과 우수한 확장성

리안리 PC-O11D XL ROG는 기존 제품인 PC-O11D에서 파생된 모델이며 전체 크기를 키우고 하드웨어 호환성과 편의성을 발전시킨 제품이다.

전면부와 측면에 마련된 강화 유리 패널을 통해 내부가 훤히 드러나는데 그에 따라 내부에 RGB LED가 있는 하드웨어를 설치하면 튜닝 효과가 극대화되고 PC에 문제가 생겼을 때 금세 알아차릴 수 있다.

강화 유리를 제외한 외부 재질은 고품질 알루미늄이어서 적절한 중량과 내구성의 균형을 맞췄고 고급스러운 느낌을 준다. 내부 재질은 두께 1.0mm인 SGCC (융용아연도금) 강판이다.

리안리 PC-O11D XL ROG는 전면부에 전원 버튼을 비롯해 입출력 인터페이스가 제공된다. 전면 상단부에 전원 버튼과 재시작 버튼, USB 3.0 포트 2개, 3.5mm 오디오(헤드폰, 마이크) 포트, USB 3.1 타입C (Type-C) 포트 1개, RGB 모드 변경 버튼, RGB 색상 변경 버튼이 있다.

그리고 전면 하단부에는 USB 3.0 포트가 2개 있어서 USB 장치를 여러 개 사용한다면 그쪽 포트도 활용해서 대처할 수 있다.

케이스 패널은 핸드 스크류로 고정되어 있어서 드라이버 없이 손으로 분리할 수 있다. 상단 패널을 고정한 핸드 스크류를 분리하고 한켠에 있는 고정 스위치를 아래로 누르면 분리 가능하다.]

상단 패널을 들어올리면 마치 모기장처럼 촘촘한 먼지 필터가 보이는데 통풍구로 먼지가 유입되는 것을 막아준다. 자석을 이용해서 탈착이 간편하며 먼지 필터 반대편인 케이스 안쪽에서는 쿨링팬이나 수랭 쿨러용 라디에이터도 장착할 수 있다.

강화 유리 패널은 리안리의 특허 기술이 적용되어서 테두리에 금속 프레임과 나사가 장착되었는데 그로 인해 유리에 직접 나사를 끼우는 케이스보다 진동과 충격에 영향을 덜 받는다. 상단 패널을 분리한 상태에서 틈새에 손을 넣어 들어올리는 방식으로 분리한다.

일반 유리보다는 내구성이 훨씬 더 높지만 그래도 금속 수준은 아니므로 분리한 강화 유리 패널은 벽에 기대거나 바닥에 눕혀서 안정적으로 거치하는 것이 좋다.

강화 유리 패널이 없는 측면부는 넓은 면적으로 통풍구가 있다. 이 제품은 전면부에 통풍구가 없어서 이쪽으로 내부 공기가 유입되므로 측면부가 다른 물건이나 벽에 가로막히지 않도록 해야 한다.

내부에는 쿨링팬도 장착 가능한데 아래 지면에서 내부 모습을 소개하면서 자세히 살펴보겠다.

후면부에는 하단에 파워서플라이 장착부가 있고 그 위에 3.5인치 드라이브 베이가 2개 있다. 그 옆으로는 메인보드 백패널 장착부와 통풍구, 확장 슬롯이 보이는데 기존 제품인 리안리 PC-O11D와 달리 통풍구에는 쿨링팬(120mm)을 설치할 수 있어서 케이스 열기 배출 효율을 높일 수 있다.

제품 하단부에는 통풍구가 있고 그 위에 먼지 필터가 있다. 다른 부분 먼지 필터와 마찬가지로 도구 없이 손으로 분리 가능하다. 먼지 필터 반대편인 케이스 안쪽에 쿨링팬을 장착하면 통풍 효율을 향상시킬 수 있다.

확장 패널 추가하면 SSI EEB 규격 메인보드까지 호환

이 제품은 내부가 듀얼 챔버 구조여서 메인보드 거치 공간 반대편에 파워서플라이를 설치할 수 있다. 이런 구조로 인해 메인보드와 그래픽카드를 비롯한 하드웨어 설치 공간을 넉넉하게 제공한다.

그래픽카드는 길이 최대 446mm, 폭 최대 169mm인 제품까지 호환되고 CPU 쿨러는 높이 최대 167mm인 제품까지, 메인보드는 미니 ITX (170x170mm)부터 E-ATX (305x330mm)까지 호환된다.

특히 별매품인 확장 패널 'O11DXL-2'를 사용하면 워크스테이션이나 서버용 컴퓨터 규격인 SSI EEB 메인보드도 설치할 수 있다. SSI EEB는 E-ATX와 크기는 동일하지만 각종 소켓과 나사 홀 위치가 달라서 개인용 PC 케이스는 대부분 지원하지 않으므로 소비자 입장에서 환영할 만한 요소이다.

O11DXL-2는 케이스 내부와 동일하게 1.0mm SGCC 강판 재질이며 크기는 55.8 x 60 x 473.9mm이다.

출처리안리 홈페이지
ASUS ROG 인증 및 오버클럭 전문가 der8auer의 개발 참여

리안리 PC-O11D XL ROG의 측면 강화 유리 패널에는 ASUS ROG 인증을 뜻하는 로고(ROG CERTIFIED)'가 보인다. 리안리는 기존 PC-O11D 케이스 때부터 ASUS 기술자들과 협력하여 메인보드와 그래픽카드, 사운드카드 등 ROG 브랜드에 속하는 다양한 제품들을 직접 케이스에 설치하여 여러 가지 테스트를 실시해 호환성을 검증 받았는데 PC-O11D XL ROG 역시 그 과정을 통과하였다.

따라서 ROG 하드웨어를 선호하는 소비자라면 이 제품으로 게이밍 PC를 조립하면 안정성과 호환성 걱정을 덜 수 있다.

한편 고사양 하드웨어로 구성된 게이밍 PC 사용자라면 CPU나 GPU 오버클럭도 고려하기 마련인데 오버클럭 적용 시 증가하는 발열은 쿨링 효율이 떨어지는 케이스에서 시스템 오작동을 일으킬 수 있어서 고민거리가 되고 만다.

그 점을 생각한 리안리는 오버클럭 전문가 der8auer(본명 Roman Hartung)과 협력하였다. der8auer은 유튜브에서 다양한 오버클럭 정보를 전파하고 있는데 채널 구독자가 23만여 명에 달할 정도로 인기와 실력이 있는 사람이다.

그는 리안리 PC-O11D XL ROG 개발 과정에 참여하여 자신의 오버클럭 경험과 기술을 선보였는데 그 협력을 증명하기 위해 케이스 내부에는 der8auer의 이름이 대문자로 새겨진 리안리 로고 배지가 부착되었다.

물론 이 제품을 사용한다고 해서 모든 오버클럭이 성공한다는 것을 의미하지는 않으며, 오버클럭 환경에도 최적화되어서 큰 문제 없이 PC를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므로 쿨러와 쿨링팬 구성을 신경 써야한다.

폭넓은 확장성 제공하는 내부 구조

이제부터는 리안리 PC-O11D XL ROG 내부를 살펴보겠다.

첫 번째는 후면부 상단에 있는 3.5인치 드라이브 베이이다. 핸드 스크류를 돌려서 덮개를 분리하면 3.5인치 드라이브 베이 4개가 나타나는데, 내부에 있는 핸드 스크류를 약간 풀어서 헐겁게 만든 뒤 왼쪽으로 밀면 손으로 잡아당겨서 뺄 수 있다.

그렇게 분리한 3.5인치 드라이브 베이에는 나사 홀이 여러 개 있는데 기본 제공되는 나사를 이용해서 SSD나 HDD를 설치할 수 있다. SATA 인터페이스 기반 제품만 호환된다.

케이스 안쪽에는 SATA 전원 케이블과 데이터 케이블이 있는데 각각 파워서플라이와 메인보드에 연결해야 3.5인치 드라이브 베이가 실제로 동작한다. 핫 스왑(Hot Swap) 기술도 적용되었으므로 PC 전원이 켜진 상태에서 3.5인치 드라이브 베이에 설치된 HDD나 SSD를 교체할 수 있어서 편리하다.

물론 운영체제를 설치한 드라이브는 핫 스왑 지원과 별개이므로 전원이 켜진 상태에서 분리하면 위험하다.

3.5인치 드라이브 베이는 드라이버로 나사를 풀면 완전히 분리하는 것도 가능하다. 그러면 빈 공간이 생겨서 파워서플라이를 2개 더 설치할 수 있다. 보통 파워서플라이는 1개로 충분하지만 그래픽카드를 비롯해 다른 하드웨어를 여러 개 설치하는 경우에는 더 필요한 경우도 있으므로 유용한 점이다.

다만 내부 공간 때문에 3.5인치 드라이브 베이가 있는 곳에는 최대 길이 220mm인 파워서플라이까지만 장착 가능하다. 기본 장착부에는 최대 길이 280mm까지 파워서플라이를 설치할 수 있다.

알루미늄 재질 패널로 덮인 측면부에는 앞서 언급한 3.5인치 드라이브 베이와 파워서플라이 외에 2.5인치 SSD와 쿨링팬을 설치하고 케이블을 정리할 수 있는 공간이 있다.

중앙에 있는 금속 패널은 분리하면 2.5인치 스토리지를 3개까지 설치할 수 있다.

중앙부 금속 패널 좌측에도 2.5인치 스토리지 설치 공간이 있는데 버튼 2개를 눌러서 간편하게 분리할 수 있는 금속 브래킷이다. 분리한 상태에서 나사로 SSD나 HDD를 고정하고 다시 장착하면 되는데 본래 위치와 반대쪽에 설치해도 된다.

2.5인치 스토리지는 케이스 하단부에도 설치 가능하다. 드라이버로 나사 2개를 풀면 금속 패널을 분리하여 2.5인치 SSD나 HDD를 3개까지 설치할 수 있다. 위치상 메인보드와 가까우므로 조립할 때 편리하다.

한편 지금까지 본 설치 공간을 모두 합하면 2.5인치 SSD와 HDD를 무려 13개나 설치할 수 있다는 계산이 나오는데 실제로는 10개까지만 가능하다. 리안리 PC-O11D XL ROG의 구조상 하단부나 측면부 중 한 곳은 외부 공기를 유입하는 흡기구로 써야하는데 양쪽 모두에 2.5인치 스토리지를 설치하면 원활한 통풍이 어려워지기 때문이다.

따라서 측면부나 하단부는 아무것도 장착하지 않고 비워두거나 위 사진처럼 쿨링팬을 설치해야 흡기와 배기가 이뤄지면서 케이스 내부 발열을 해소할 수 있다.

참고로 쿨링팬은 120mm 제품 기준으로 케이스 측면부와 하단부, 상단부에 최대 3개까지 장착 가능하고 140mm 쿨링팬은 2개까지 호환된다. 후면부는 120mm 쿨링팬 1개만 설치할 수 있다.

일체형 수랭 쿨러 사용 시에는 쿨링팬과 동일한 길이로 라디에이터를 설치할 수 있으므로 참고해서 설치하면 된다.

조립하기 편리한 케이스, 그래픽카드 지지대 제공

리안리 PC-O11D XL ROG는 내부 공간이 넓고 케이블 정리 홀이 5개나 있어서 반대편으로 각종 케이블을 넘기기 때문에 강화 유리 패널 쪽에서 보는 방향은 깔끔하게 조성할 수 있다.


ATX 규격 메인보드인 ASUS ROG STRIX X470-F GAMING과 하이엔드 그래픽카드인 ASUS ROG MATRIX PLATINUM 지포스 RTX 2080 Ti, AMD 라이젠 7 2700X 프로세서, 120mm 쿨링팬인 실버스톤 Air Blazer 120i Lite 3개를 장착했는데도 내부 공간이 여유롭다.

반대편은 파워서플라이와 3.5인치 드라이브 베이, 그리고 각종 케이블 때문에 상대적으로 여유 공간이 적지만 협소하지는 않다. 기본 제공되는 부직포 케이블 타이 4개로 케이블을 종류 별로 묶으면 공간을 더 절약하고 미관상 보기 좋으며, 향후 하드웨어 교체 시 편리하다.

조립 과정에서 실수가 생길 수 있으므로 중앙부 금속 패널을 다시 장착하기 전에 PC가 제대로 작동하는 것을 확인하는 것이 좋다.

한편 이 제품은 기본 제공물로 그래픽카드 지지대가 제공된다. 지지대 길이는 130mm이며 여러 개 있는 구멍에 맞춰서 볼트, 나사, 금속 고정장치를 조립하는 방식이다.

위 사진처럼 메인보드 나사 홀에 볼트를 끼우고 거기에 지지대를 올려서 나사로 고정한 뒤 그래픽카드를 설치하면 크기에 맞춰 금속 고정장치를 끼워서 지탱하면 된다.

따라서 리안리 PC-O11D XL ROG는 중량이 무거운 하이엔드 그래픽카드를 장기간 설치해도 제품 기판이 휘어지거나 메인보드 PCI-Express x16 슬롯이 파손되는 걱정을 덜 수 있다.

미려한 RGB LED, ASUS 아우라 싱크로 제어

최근 추세에 맞게 이 제품 역시 화사하게 빛나는 RGB LED가 탑재되었다. 작동시키기 위해서는 위 사진에 붉은색 네모 칸으로 표시한 곳에 있는 SATA 전원 케이블과 RGB 3핀 케이블을 각각 파워서플라이 SATA 전원 케이블과 메인보드 ARGB 커넥터에 연결해야 한다.

ASUS 메인보드 RGB 커넥터는 'ADD_HEADER'라고 표기되어 있으며 제품마다 약간씩 다르지만 보통 전면부 패널용 커넥터(POWER, RST, HDD 등등) 부근에 배치된다.

이번 기사에서 조립에 사용한 메인보드와 그래픽카드, 메모리, 쿨링팬은 리안리 PC-O11D XL ROG와 마찬가지로 RGB LED가 탑재되었는데 PC 전원을 켜면 위 사진처럼 갖가지 조명이 어우러져서 화려한 느낌을 준다.

RGB LED는 기본 상태에서도 충분히 화려한 느낌을 주지만 사람마다 선호하는 조명 효과는 다르므로 조정이 필요한데 ASUS '아우라 싱크(AURA SYNC)'를 이용하면 된다.

ASUS 홈페이지에서 아우라 싱크를 구하여 PC에 설치하고 실행하면 기본 화면에서 호환되는 RGB LED 하드웨어를 모두 동기화하고 사용자가 원하는 색상으로 빛나게 하거나 밝기를 조절할 수 있고, RGB LED가 점등하는 방법을 변경하여 일체화된 조명 효과를 부여할 수 있다. 물론 끄는 것도 가능하다.

한편 리안리 PC-O11D XL ROG는 전면부에 RGB LED 모드와 색상을 바꾸는 버튼이 있다. 모드와 색상은 각각 여덟 가지이며 버튼만 누르면 곧바로 변경되므로 간단하게 RGB LED 모드와 색상을 바꾸고 싶을 때 유용하다.

기본 상태에서는 케이스 전면부 RGB LED만 버튼에 영향을 받으며 아우라 싱크로 동기화시킨 경우에는 다른 하드웨어들도 모드와 색상이 동일하게 변화된다.

절묘하게 곁들여진 ROG 감성과 실용성

지금까지 살펴본 리안리 PC-O11D XL ROG는 다양한 하드웨어가 호환되고 사용자가 흡족해 할만한 확장성과 편의성을 제공한다. 그리고 기존 제품인 리안리 PC-O11D보다 크기를 키워서 후면부에도 쿨링팬을 설치할 수 있고 별매품인 확장 패널로 서버 및 워크스테이션용 SSI EEB 규격 메인보드도 호환되는 점은 여러 소비층의 요구에 부응하는 모습이다.

또한 ASUS의 ROG 인증과 오버클럭 전문가의 노하우가 녹아들어서 특별함을 더했는데 현재 고급형 케이스를 고르다가 고뇌에 빠진 사람이라면 리안리 PC-O11D XL ROG가 적절한 해답이 될 수 있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