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블로터

브라운·샐리 활용한 네이버 스마트스피커 ‘프렌즈’

귀엽다. 작다. 가볍다.

84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네이버는 네이버-라인의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가 탑재된 두번째 스마트스피커 ‘프렌즈‘를 10월 17일 공개했습니다. 뚜둔.


프렌즈는 라인프렌즈 캐릭터인 ‘브라운’과 ‘샐리’를 모티브로 만들어졌는데요, 카카오미니처럼 자사의 인기 캐릭터를 앞세웠습니다. 무게는 378g이며, 제조사의 설명에 따르면 ‘가벼운 무게에도 불구하고 연속 5시간 재생이 가능한 배터리’를 갖췄다고 합니다.

양방향 블루투스 연결 기능을 지원해 타 기기와의 호환성을 높였습니다. 타 기기에서 재생한 음악을 프렌즈로 듣거나, 프렌즈를 차량 스피커와 블루투스로 연결해 차량 이동 중에도 클로바 플랫폼을 활용할 수도 있죠.

가격은?


정가는 12만9천원이며, 10월26일에 네이버뮤직 이용권 프로모션(네이버뮤직 무제한 1년 이용권 포함, 9만9천원)을 통해 판매를 시작합니다. 이후 온라인 네이버 스토어, 라인프렌즈 온라인스토어 및 라인프렌즈 스토어 이태원, 가로수길 매장에서 구입할 수 있다고요.

할 수 있는 일은? 

네이버의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는 음성 명령을 통한 음악 재생, 네이버의 DB를 활용한 다양한 생활 정보 검색뿐 아니라 일정 브리핑, 교통 정보, 장소 추천, 영어 대화 등의 기능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10월 중에는 일정 관리와 배달 음식 주문 기능이 더해질 예정이며, 기능은 지속해서 확장할 거라고 해요. 

한편, 네이버는 디스플레이 기능을 추가한 가칭 ‘페이스’ 등 다양한 라인업의 스마트스피커를 준비하고 있다고 합니다.

스마트스피커의 모습이 친근해질수록 구매하고 싶은 욕구도 커져만 갑니다....

작성자 정보

블로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