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비마이펫

고양이가 심심할 때 보이는 행동 4가지

5,78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고양이는 하루에 3분의 2를 거의 자면서 보내는데요. 


물론 이렇게 잠을 자고 휴식을 취하는 시간은 고양이에게 매우 소중한 시간이예요. 


하지만 매일 반복되는 일상은 고양이를 심심하게 할 수 있어요. 


고양이가 심심할 때 보이는 행동을 알아 두고 적절한 대처를 해주도록 합시다!

고양이가 심심할 때 보이는 행동?👻

강아지와 달리 고양이는 산책이나 외출을 잘 하지 않기 때문에 대부분의 시간을 집에서 보내게 되죠. 


그러다 보니 지루한 듯 누워있는 고양이를 보면 괜히 안쓰러운 마음이 들기도 합니다. 


고양이가 심심할 때 보이는 행동을 알아보고, 제대로 놀아주는 방법을 알아보도록 합시다!

1. 집사를 방해한다👀

집중해서 TV를 보고 있거나 책을 읽고, 컴퓨터나 핸드폰을 하고 있을 때 고양이가 눈 앞을 막거나 안긴 적이 있나요?


이렇게 집사를 방해하는 행동은 고양이가 심심하다는 의미일 수 있어요. 


지루한 고양이가 집사에게 “나랑 놀자옹~”, “관심 좀 가져달라옹~” 하는 행동인 것이죠. 


이럴 때에는 아무리 재미있는 걸 하고 있더라도 고양이에게 집중해주도록 해요! 


우리 아이 귀여움 만큼 재밌는 게 어디 있나요?!

2. 그루밍을 너무 많이 해👅

고양이는 깨끗한 환경을 좋아하는 만큼 스스로의 몸단장도 열심히 해요. 


그래서인지 고양이가 그루밍을 하는 모습은 하루 중 빠지지 않고 하는 행동인데요. 


하지만 이런 그루밍도 너무 많이 한다면 고양이가 애정 결핍,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는 뜻이라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특히 집중적으로 한 부분만을 계속 핥거나, 털이 빠질 정도로 그루밍을 한다면 주의해야 해요!

3. 부르듯이 우는 소리😿

고양이가 집사를 바라보며 “애옹! 애옹~” 하고 부르듯이 운다면 지금 심심하다는 의미일 수 있어요. 


요구사항이 있을 때의 높고 긴 울음소리 보다는 다소 낮은 소리로 울곤 해요. 


집사와 눈이 마주치는 순간 울음소리를 멈추고 빤히 쳐다본다면 놀고 싶다는 신호일 가능성이 높아요. 


부드럽게 이름을 부르거나 고양이를 쓰다듬어 주도록 합시다.

4. 주변을 맴돈다💫

훌륭한 사냥꾼이었던 작은 맹수 우리 고양이는 야성의 습성 덕분에 주변을 순찰하는 습관이 있어요. 


무엇인가 위험한 것은 없는지, 또는 천적은 없는지를 살피는 행동인 것이죠. 


하지만 고양이가 같은 곳 주변을 어슬렁거린다면 심심하다는 뜻일 수 있어요. 


“뭔가 재밌는 것이 필요하다옹” 하며 주변을 관찰하는 것이죠. 


맹수에게(?) 어울리는 사냥감(장난감)이 필요한 때일지도 모릅니다!

고양이가 심심할 때 어떻게 놀아주지?🤔
아하

집고양이들은 실내에서 생활하기 때문에 사냥을 할 필요가 없어졌는데요. 


그러다 보니 에너지를 발산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고양이가 심심함을 느끼는 시간이 길어지면 권태기가 오거나, 의욕이 떨어지고, 스트레스가 생기기 쉬워요. 


캣타워나 캣스탭 같은 놀이기구를 설치하는 것도 좋지만


하루에 10분 이상은 반드시 집사가 직접 장난감으로 놀아줍시다.


비마이펫 에디터's PICK!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