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주인만 오매불망... 6일 동안 병원 앞 지킨 반려견

6일 동안 출퇴근을 하며 주인을 기다렸다.

7,18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터키에서 한 강아지가 병원에 입원한 주인을 기다리며 6일 동안 병원 앞을 지켜 화제다.

믹스견 벤주크는 터키 동부 트라브존의 병원을 매일 찾아갔다. 뇌색전 증상으로 응급실에 실려 갔던 주인 제말 센투르크가 입원해있던 곳이기 때문이다.

그는 문이 열릴 때마다 안을 들여다보며 주인이 있는지 살폈다. 병원 직원들이 병원 앞을 밤낮으로 지키는 벤주크에게 먹이를 주며 보살폈다.

마침내 주인이 퇴원하자 벤주크는 신나서 어쩔 줄 몰라하며 폴짝폴짝 뛰었다.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