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홍콩 보안법 위반 '밀고' 채널, 개설 당일 1000여 건 쇄도

익명으로 신고가 가능하다.

7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홍콩 경찰

출처Reuters

홍콩 국가보안법(홍콩 보안법) 위반 사례를 익명으로 밀고할 수 있는 채널이 개설된 지 몇 시간 만에 1000건이 넘는 제보가 쇄도했다고 6일 홍콩 경찰이 밝혔다.

홍콩 보안법 관련 사건 전담조직인 국가안보처는 전날인 5일 국가안보 관련 제보를 할 수 있는 '국가보안처 신고 핫라인'을 개설했다.

이날부터 주민들은 국가 안보에 위험이 되는 사람을 문자, 이메일, 중국 메신저앱 위챗 등을 통해 익명 신고할 수 있게 됐다.

핫라인은 오직 국가 안보와 관련된 신고만 받으며, 전화로 접수를 받거나 회신은 하지 않는다.

중국은 지난 6월 30일 홍콩의 분리 독립과 정권 전복, 테러 등의 활동을 범죄로 규정하는 홍콩 보안법 시행에 들어갔다.

이후 여러 민주화 활동가들이 체포됐고 시위는 잠잠해졌다. 홍콩 보안법을 위반하면 최대 종신형까지 받을 수 있다.

신문을 읽고 있는 시민 옆으로 홍콩 경찰들이 지나가고 있다

출처Getty Images

홍콩 경찰에 따르면 개설일인 5일 저녁 기준으로 핫라인을 통해 접수된 신고 수만 1000여 건.

야권과 인권 단체 등은 이 신고 채널이 정부에 반대하는 정치적 견해가 있는 사람들을 겨냥하는 데 사용될 것이라고 비판했다.

마야 왕 휴먼라이츠워치 중국 선임연구원은 AFP통신에 "정보 제공자들이 자신들이 싫어하거나 다른 정치 성향의 사람들을 상대로 이 핫라인을 이용할 수 있다"라고 지적했다.

중국은 홍콩 보안법에 따라 통제를 계속 강화해왔다.

중국은 민주주의 확대와 중국의 영향력 축소를 요구하는 시위가 홍콩에서 수개월 동안 지속하자 불안과 소요 사태를 해소하기 위해 이 법이 필요하다고 주장한다.

그러나 서구권과 인권 단체는 홍콩 보안법이 1997년 홍콩이 영국에서 중국으로 반환될 당시 보장받았던 50년간의 자유를 훼손한다고 비판하고 있다.

보안법이 시행되면서 신변 안전에 두려움을 느낀 수많은 민주화 단체들이 해산했다.

지난주에는 십 대 운동가 토니 정(19)이 미국 영사관 밖에서 체포됐고, 며칠 후 보안법에 따라 기소되는 일이 있었다.

그는 영사관에서 망명을 신청할 계획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주 초에는 민주파 정치인 7명이 지난 5월 홍콩 입법 회의에서 친중파 의원들과 난투극을 벌인 혐의로 체포됐다.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