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중국 인플루언서가 라이브 스트리밍중 살해당했다

이 사건으로 중국의 SNS에서는 여성에 대한 폭력 문제가 논란이 됐다.

2,04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라무는 공격을 받던 당시 중국판 틱톡인 더우인에서 라이브 스트리밍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Getty Images

중국의 한 인플루언서가 라이브 스트리밍을 시도하던 중 전남편이 석유를 끼얹고 불을 질러 숨졌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피해자 라무(30)는 중국판 틱톡인 더우인에서 수십만의 팔로워를 거느린 인플루언서였다.

라무는 당시 몸의 90%에 화상을 입고 2주 후 숨졌다.

이 사건으로 중국의 SNS에서는 여성에 대한 폭력 문제가 논란이 됐다.

중국 쓰촨성 출신인 라무는 전원 생활의 행복에 대한 포스팅으로 잘 알려졌으며, 영상에서 메이크업을 하지 않는 것으로도 많은 관심을 받았다.

중국의 국영 매체인 베이징청년보는 9월 14일 라무가 라이브 스트리밍을 시작한 후 화면이 검은색으로 변했다 한다.

그의 전남편은 라무의 집에 칼과 석유를 들고 침입한 것으로 전해졌다.

진촨구 공안이 발표한 성명은 9월 14일의 공격 이후 라무는 현지 병원으로 옮겨졌고, 이후 추가적인 치료를 위해 쓰촨인민병원으로 이송됐다고 한다.

라무의 가족은 팔로워들에게 재정적 도움을 요청했고 24시간만에 100만 위안이 모금됐다고 중국 매체 더페이퍼가 보도했다.

라무는 9월 30일 숨졌다.

사건의 원인은?

베이징청년보에 따르면 라무의 전남편 탕모씨는 가정폭력 전과가 있는 사람이다.

라무의 동서는 자기의 부인이 “탕이 자주 동생을 때렸다”고 말하는 걸 들었다고 말했다.

라무는 올해 5월에 탕과 이혼한 것으로 알려졌다. 둘 사이에는 아이가 둘 있었고 각자 한 명씩의 친권을 얻었다.

이혼 후 얼마 지나지 않아 탕은 라무가 자신과 재혼하지 않으면 아이를 죽이겠다고 협박했다고 현지 언론은 전했다.

라무는 탕과 재혼했으나 결국 도망쳤다. 라무를 찾지 못하자 탕은 라무의 가족들을 찾아갔고 라무의 언니는 라무가 사는 곳을 알려주지 않자 탕에게 폭행을 당했다.

가족들은 이 사건을 경찰에 신고했으나 경찰이 아무런 행동도 취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라무는 결국 다시 이혼했고 탕은 두 아이 모두의 친권을 가져갔다.

경찰은 탕이 9월 14일 “의도적 살인” 혐의로 구금됐다고 말했다. 경찰은 수사를 계속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건에 대한 중국의 반응은?

중국의 SNS 웨이보는 이 사건으로 달아올랐다. 7000만 명 이상이 라무의 죽음에 대한 해시태그를 달고 글을 올렸다.

한 사용자는 “여성이 보다 안전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다른 사용자는 경찰을 비판하며 “신고가 들어왔을 때 뭘하고 있었나?”라고 말했다.

중국의 사법체계에서 가정폭력 피해자가 어려움을 겪는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올해 초 한 중국 여성은 남편에게 잔혹히 폭력을 당하다가 창문으로 뛰어내려 도망갔다.

이후 남편과 이혼을 시도하면서 사건의 CCTV 영상을 증거로 제출했으나 법원은 이혼을 불허했다.

그는 영상을 SNS에 올렸고 많은 사람들이 그를 변호하자 법원은 나중에 이혼을 승인했다.

올해 초 중국은 부부에게 이혼을 승인하기 전에 30일간 숙려 기간을 갖도록 했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가정폭력 피해자가 이 기간 동안 이혼을 취소하라는 압박을 받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왔다.

2021년에 시행되는 이 법은 가정폭력 전과가 있는 부부에게는 적용되지 않으나 인권단체들은 많은 가정폭력 사건이 경찰에 신고되지 않는다고 말한다.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