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창고 정리하다 나온 청나라 황제 주전자가 6억원에 낙찰됐다

18세기 청나라 황제가 사용한 것으로 보이는 주전자가 경매에서 약 6억원에 낙찰됐다.

17,45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청나라 황제가 쓰던 작은 주전자가 경매에서 39만 파운드(약 5억8천만 원)에 낙찰됐다.

출처Mark Laban/Hansons

코로나 봉쇄 기간 동안 창고 정리를 하다 나온 작은 주전자가 경매에서 39만 파운드(약 5억8천만 원)에 낙찰됐다.

중국 황제가 쓰던 것으로 추정되는 이 포도주 주전자는 잉글랜드 중부 더비셔 지역에 사는 51살 남성이 창고 정리를 하다 발견했다.

당초 이 주전자는 2만(약 3000만원)~4만파운드(약 6000만원)에 낙찰될 것으로 예상됐으나 웬만한 집값보다 비싼 가격에 최종 낙찰됐다.

익명의 판매자는 당초 이 주전자를 자선행사에 내놓을 생각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스와들린코트시에서 건설노동자로 일하는 그는 "집에 앉아서 가족들과 경매를 생방송으로 지켜봤다"면서 "우리 가족 모두에게 뭔가 변화를 가져다 줄 것 같아 매우 흥분된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경매 방송 전에 긴장돼 맥주 몇 캔을 꺼내뒀다"며 "오늘밤엔 밖에 나가 할아버지를 위한 축배를 들 것"이라고 밝혔다.

주전자는 판매자의 할아버지가 2차 세계대전 당시 중국에서 가져온 것으로 전해졌다.

출처Hansons

8.5cm 높이의 주전자는 그의 할아버지가 제2차 세계대전 당시 중국에서 가져온 것으로 전해졌다.

수년간 그의 어머니가 전시해뒀지만 마지막엔 교회에 있는 한 친척의 창고 상자에 방치됐다.

그러나 코로나19로 인한 봉쇄 기간 동안 그는 창고에 있는 상자들을 찬찬히 살펴보게 됐다.

핸슨 옥션 감정사는 이 발견품이 18세기 청나라 건륭제가 사용하던 물건이라고 감정했다.

핸슨 옥션의 찰스 핸슨 대표는 "거의 비슷한 모양의 다른 두 개 단지가 중국과 대만 박물관에 보관돼 있다"고 덧붙였다.

핸슨 대표는 해당 주전자가 그동안 경매를 진행했던 중요한 물품들 중 하나였다고 전했다.

출처Hansons

이 주전자의 경매 기간 동안 중국을 포함한 전 세계에서 8명이 전화로 입찰에 참여했다.

최종 낙찰을 받은 사람은 런던 거주자로 알려졌다.

핸슨 대표는 "이는 내가 그동안 경매를 진행했던 중요한 물품들 중 하나였다"며 "봉쇄 기간 최고의 일"이었다고 전했다.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