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오바마, 메건.. 인종차별 반대 시위에 목소리 내는 사람들

"제가 지금껏 살면서 본 그 어떤 곳보다 강력하고 혁신적인 일"

26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비무장 흑인 남성이 백인 경찰관의 무릎에 목이 눌려 숨진 조지 플로이드 사건 이후  '흑인의 생명도 소중하다'(BLM·Black Lives Matter) 시위가 전 세계로 확산하고 있다.

미국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영국 해리 왕자의 부인 메건 마클 왕자비, '스타워즈: 깨어난 포스'의 배우 존 보예가 등도 인종차별 반대 시위와 관련해 목소리를 냈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최근의 움직임을 두고 "제가 지금껏 살면서 본 그 어떤 것보다 강력하고 혁신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