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조지 플로이드' 시위 확산... 왜 일부 시위는 폭력적으로 변할까?

조지 플로이드 사망 사건에 대한 항의 시위가 미국 전역으로 확산한 가운데, 곳곳에서 폭력 사태도 이어졌다.

1,64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시위는 주말 내 계속됐다

출처EPA

조지 플로이드 사망 사건에 대한 항의 시위가 미국 전역으로 확산한 가운데, 여러 도시에 통행금지령이 내려졌다.

대부분의 시위는 평화롭게 시작했고, 평화롭게 마무리됐다. 하지만 폭력 사태로 이어진 곳도 많다. 시위대와 경찰이 충돌했고, 몇 시위대는 경찰차에 불을 지르거나 상점을 약탈했다. 미국 주방위군은 워싱턴DC를 포함해 15개의 주에 5000명을 투입해 시위 진압에 나섰다.

이번 시위는 어떻게 이렇게 빨리 미국 전역으로 확산했으며, 왜 일부에선 폭력 사태로 번졌을까?

공동 정체성이 시위를 확산시킨다

대부분의 시위는 평화롭게 진행됐다

출처AFP

킬 대학교의 군중 행동 및 치안 전문가인 클리포드 스토트 교수는 조지 플로이드 사망과 같은 사건은 "경찰과 흑인 사회의 관계에 있어 훨씬 더 많은 사람이 함께 공감할 수 있는 경험을 상징하기 때문에 촉발된 순간이라고 불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구조적 불평등 문제는 대립이 일어날 가능성이 높다고 덧붙였다.

스토트 교수는 '2011년 잉글랜드 폭동'을 광범위하게 연구했다. 그는 당시 폭동이 전역으로 확산한 것은 다른 도시에 있는 시위자들이 서로 공감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들은 인종적 고리와 경찰을 싫어한다는 공통점을 가진 사람들이었다.

한 지역에서 경찰이 시위대에 제압당한 듯한 모습을 보이면, 다른 지역에서도 이 움직임에 참여하고자 하는 원동력이 발생한다는 것이다.

경찰 대응의 중요성

전문가들은 경찰이 지역 사회와 좋은 관계를 맺고 있으면, 폭력 사태로 번질 가능성이 적다고 한다. 하지만 시위 당일 경찰이 어떻게 반응하는지도 중요하다.

스토트 교수는 "폭동은 상호작용의 산물"이라며 "경찰이 군중을 대하는 방식과 주로 관련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큰 시위대라 하더라도 단 몇 명이 경찰과 대치하는 것으로 긴장이 고조될 수 있다고 말한다.

"하지만 경찰은 이를 군중 전체라고 보고 반응합니다."

사람들이 경찰이라는 집단이 그들에게 무력을 사용하는 것이 정당하지 않다고 생각하는 것처럼, 경찰도 "우리 대 저들"이라는 구조 속에 갇히게 된다는 거다.

스토트 교수는 "이는 폭력과 대립에 대한 사람들의 생각을 바꿀 수 있다. 상황에 따라 폭력을 합법적인 대응 방식이라고 생각하기 시작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미국 UCLA의 사회학과 과장인 다니엘 헌트 교수는 이번 주말 사이에 미국 경찰이 더 과격해졌다고 말했다.

"주방위군을 동원해 고무탄, 최루탄, 후추 스프레이를 사용하는 것은 이미 고조된 상황을 더 악화시킬 수 있는 일련의 경찰 전술입니다."

이는 전 세계 다른 시위에서도 볼 수 있는 현상이다.  2019년, 홍콩에서 7개월간 이어진 반정부 시위에서도 대부분의 시위는 평화적으로 시작됐지만, 점점 더 폭력적으로 바뀌었다.

전문가들은 젊은 시위자들에게 다량의 최루탄을 쏘는 것과 같은 강압적인 경찰 전술은 시위대의 분노를 촉발하고 이들을 더 자극한다고 강조했다.

스토트 교수는 '단계적 안정(de-escalation)' 트레이닝을 받은 경찰관이 시위에서 폭력을 피할 가능성이 높다고 주장했다.

그는 지난 주말 미국 뉴저지 캠던에서 열린 시위에서 경찰관들이 시위대와 함께 평화롭게 인종차별 반대 행진을 한 것을 예로 들었다.

무엇을 위한 시위인가

미국 라이스 대학에서 조직 행동을 연구하는 말룬 모지만 교수는 도덕 심리학이 왜 일부 시위가 폭력적으로 변하는지 설명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한 개인의 도덕성은 그들이 자신을 어떻게 보는지 중심적인 역할을 한다. 모지만 교수는 "어떤 것이 부도덕하다고 느낄 때, 우리는 강한 감정을 느낀다"라면서 "이는 도덕에 대한 우리의 이해가 보호되어야 한다고 느끼기 때문이다"라고 설명했다.

"이는 평화를 유지해야 한다는 것보다 우선될 수 있습니다. 당신이 사회 구조가 고장 났다고 생각한다면, 이를 용납할 수 없다는 것을 보여주기 위해서 정말 과감한 행동을 해야 한다고 느낄 것이기 때문이죠."

이는 광범위하게 적용될 수 있다. 극단적인 경우지만 임신중절이 도덕적 포학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이 임신중절 클리닉을 폭격해도 괜찮다고 말하는 것도 이에 해당한다.

또 모지만 교수는 SNS에서 다른 많은 사람이 자신과 같은 도덕적 견해를 갖고 있다고 생각하는 경우 폭력을 더 쉽게 정당화할 수 있다고 말했다.

폭동도 계획적이다

미국에서는 현재 수백 개의 사업장이 피해를 보았고, 지난 주말 로스앤젤레스와 미니애폴리스에서도 약탈이 광범위하게 이뤄졌다.

하지만 스토트 교수는 "폭동과 군중이 '비합리적이고 혼란을 초래한다'고 쉽게 생각할 수 있지만, 이는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말했다.

"참여하는 사람들에게는 굉장히 구조적이고 의미 있는 일입니다. 어떻게 보면, 약탈은 권력의 표현이죠. 흑인 시민들이 경찰보다 비교적 무력감을 느껴왔습니다. 하지만 폭동을 주도할 때, 이들은 어느 순간에는 경찰보다 더 강력해집니다."

더 나아가, 그는 이전 폭동에 대한 연구를 보면 보통 약탈당한 장소가 대기업과 관련이 있다며, 약탈은 종종 "자본주의 경제에서 살며 경험한 불평등과 관련이 있다"라고 말했다.

로스앤젤레스의 애플스토어가 약탈 당했다

출처AFP

UCLA의 헌트 교수는 1992년 로스앤젤레스 폭동을 연구했다. 1991년, 캘리포니아주 산 페르난도 밸리에서 운전 중이었던 로드니 킹은 백인 경찰관들에게 무차별 폭행을 당했다. 이후 이 모습이 담긴 비디오테이프가 전국에 방송됐지만, 결국 재판에서 4명의 경찰관은 모두 무죄 판결을 받았다.

헌트 교수는 공공 기물 파손과 약탈은 "오랜 역사가 있으며, 이에 표적화 혹은 선택성이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로스앤젤레스 폭동의 경우,  소수자가 운영하는 기업에 '소수자 소유'라고 스프레이를 칠해 사람들이 해당 사업장을 그냥 지나치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스토트 교수와 헌트 교수는 약탈의 배경과 이유는 복잡하다고 경고했다. 특히 가난한 사람이나 조직 범죄자를 포함해 시위가 추구하는 목적 외 도른 동기를 가진 많은 사람들이 참여하기 때문이다.

폭력 시위가 특정한 목적을 가졌으며 참여하는 시위대에게 의미있는 일이라는 설명도 모든 시위에 적용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홍콩에서는 시위대가 사업장 창문을 깨고, 경찰을 향해 화염병을 던지고, 국가 상징을 훼손하는 등 여러 방식으로 경찰과 맞섰다. 하지만 대규모 약탈은 없었다.

홍콩 교육대학에서 치안 및 공공질서 관리에 대해 연구해온 렌스 호 교수는 홍콩 시위의 경우, 차별과 사회적 불평등이 아닌 중국과의 정치적 상황과 경찰에 대한 분노로 촉발되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렌스 호 교수는 "홍콩 시위대는 중국 본토와 밀접한 관련이 있는 것으로 보이는 상점을 타깃으로 삼아 사업장을 훼손했다"며 이는 "특정 메시지를 전하려는 의도적인 시도였다"라고 말했다.

어떻게 폭력을 예방할 수 있을까?

전문가들은 경찰이 합법적이라는 인식이 대중에 있어야 하며, 경찰이 시위대와 대화의 장을 여는 것이 관건이라고 말한다.

스토트 교수는 "좋은 경찰이라면 '우리'와 '그들'로 상황을 나누는 사고방식을 지양하고, 또한 경찰이 불법적으로 행동할 수 있다는 인식을 피해야 한다"고 말한다.

일부 시위대가 경찰차를 파손했다

출처Reuters

렌스 호 교수 또한 협상이 최고의 방법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다만, 그는 "요즘 많은 대규모 시위에 리더가 없다"며 "리더가 없으면, 당국과 협상을 할 수가 없다"고 지적했다.

또한, 그는 정치인들이 어떤 메시지를 주느냐에 따라 상황을 완화하거나 악화시킬 수 있다고 덧붙였다.

궁극적으로 폭동은 쉬운 해결책이 없는 뿌리 깊은 긴장감과 복잡한 문제의 증상일 수 있다.

헌트 교수는 이번 주 미국의 폭동이 마틴 루서 킹 목사가 암살된 1968년 이후 가장 심각한 폭동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는 "사회에 존재하는 불평등을 이해하지 않고서는 경찰의 폭력과 특정 지역사회를 겨냥한 프로파일링에 대해 생각할 수 없다"라고 말했다.

"조지 플로이드 살인 사건은 이번 시위의 원인이 아닙니다. 오히려 낙타의 등을 부러뜨린 마지막 짚에 가깝다고 볼 수 있어요. 누군가는 경찰의 살인이 사회적 문제의 증상이라고 주장할 수도 있겠지요. 하지만 이 문제의 근본적 원인은 백인 우월주의, 인종 차별주의, 그리고 미국이 여태껏 근본적으로 다루지 않은 것에 있습니다."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