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선전시가 중국 최초로 개와 고양이 식용 금지령을 내렸다

연간 개 3천만 마리가 아시아 전역에서 식용 목적으로 도축된다.

10,21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중국에서 개고기를 먹는 관습은 그렇게 흔한 것은 아니다

출처Getty Images

중국 선전시가 처음으로 개와 고양이 식용 판매와 소비를 금지했다.

앞서 중국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번지자 바이러스 매개체로 지목된 야생동물의 교역 및 식용을 금지한 바 있다.

선전은 식용 금지령을 개와 고양이까지 확대했다.

새 법은 5월 1일부터 시행된다.

국제동물보호단체 휴메인 소사이어티 인터네셔널(HSI)에 따르면, 연간 개 3000만 마리가 아시아 전역에서 식용 목적으로 도축된다.

하지만, 중국에서 개고기를 먹는 관습은 그렇게 흔한 것은 아니다.

대다수 중국인들은 그렇게 한 적이 없고 개 식용도 원치 않는다고 말한다.

로이터에 따르면, 선전시 당국은 "개와 고양이는 다른 동물들보다 인간과 훨씬 친밀하며, 개와 고양이를 비롯해 다른 애완동물의 소비를 금지하는 것은 선진국, 홍콩과 대만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일"이라고 말했다.

"이번 금지령은 인간 문명의 정신과 요구에 응답하는 것이다."

동물보호단체인 HSI는 중국 당국의 움직임을 환영했다.

HSI의 정책 전문가 피터 리 박사는 "이는 중국에서 매년 개 1000만 마리와 고양이 400만 마리를 도살하던 잔인한 거래를 종결하는 분수령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중국은 이번 금지령을 내리는 한편,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하기 위한 웅담 사용은 허가했다.

웅담은 오랫동안 전통 중국 한의학에서 사용해 온 약재로, 살아있는 곰에서 소화액인 담즙을 뽑아낸 것이다.

활성 성분인 우르소데옥시콜산은 담석을 녹이고 간 질환을 치료하는 데 쓰인다.

그러나 코로나19 치료에 효과가 있다는 증거는 없으며 이를 추출하는 과정은 곰에게 고통을 준다.

동물아시아협회 브라이언 댈리 대변인은 AFP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야생동물에서 유래한 것으로 보이는 바이러스를 퇴치할 해결책으로 웅담처럼 야생동물에게 의존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야생동물 시장

지난 2월 중국 당국은 야생동물의 거래와 소비를 금지했다.

우한 야생동물 시장이 코로나19 발병이 시작된 곳일 수 있다는 관측 때문이다.

이 소식이 전해지자 중국 정부는 관련 거래와 이를 판매한 시장을 강하게 단속했다.

존스 홉킨스 대학 집계에 따르면 현재 전 세계적으로 확인된 코로나19 확진 수는 거의 100만 건에 달하며, 이로 인해 4만7000명 이상이 사망했다.

선전의 한 습식 시장

출처Getty Images

중국 보건위원회 자료에 따르면 중국 내 확인된 사망자는 8만1589명, 사망자는 3318명이다.

과학자들과 연구원들은 이 바이러스가 어디에서 왔고 어떻게 인간에게 퍼졌는지는 아직 규명하지 못했다.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