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코로나19로 스페인 요양원에서 노인들이 버려지고 있다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투입된 군대가 스페인의 한 요양원에서 버려지거나 사망한 노인들을 다수 발견했다.

1,52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스페인에서는 현지 시간 23일 462명이 숨져 코로나19로 인한 총 사망자가 2182명을 기록했다

출처Reuters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투입된 군대가 스페인의 한 요양원에서 버려진 노인들을 다수 발견했다.

이 중 일부는 침대 위에서 사망한 채로 발견됐다.

스페인 검찰은 해당 사건에 대한 수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스페인에서는 현지 시간 23일 462명이 숨져 코로나19로 인한 총 사망자가 2182명을 기록했다. 하루 사망자로는 가장 많은 숫자였다.

버려진 노인들

스페인 국방부는 최근 방역을 위해 요양원을 방문한 군인들이 요양원에 버려지거나 사망한 노인들을 다수 발견했다고 발표했다.

국방부는 일부 요양원 직원들이 코로나19 감염자를 확인한 후 요양원을 떠나 노인들이 남겨진 것으로 파악했다.

보통의 경우엔 장례 요원이 올 때까지 시신을 냉장 보관하지만,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이 의심되는 노인들은 현재 침대 위에서 장례 요원을 기다릴 수밖에 없다.

하지만 수도 마드리드를 기준으로 시신 수습 과정은 24시간 이상이 걸리기도 한다.

스페인 마르가리타 로블레스 국방장관은 민간 TV채널 텔레신코와의 인터뷰에서 "노인들이 받는 대우에 대해서 엄격하고 단호하게 대처하겠다"고 말했다.

스페인 보건장관 살바도르 이야는 사건 이후 요양원이 "절대적 우선순위"라며 "센터들을 집중 감시하겠다"고 말했다.

.

출처BBC

Banner

출처BBC

부족한 장례 시설

마드리드의 공공 장례식장은 장비 부족으로 인해 다음날(24일)부터 더는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를 받을 수 없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마드리드시는 도시 내 공공 아이스링크를 임시 영안실로 사용하기로 했다.

스페인은 유럽 내 이탈리아 다음으로 가장 코로나19 확진자가 많은 국가다.

스페인 내 확진자는 23일 기준 3만3000명을 넘어섰고 사망자 역시 2182명을 기록했다.

한편, 이탈리아는 하루 만에 602명의 사망자가 추가돼 총 사망자 수가 6077명으로 늘었다.

주의 사항

출처BBC

하지만 이는 최근 증가폭 중 가장 낮은 숫자로 상황이 개선되고 있다는 희망을 주기도 했다.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