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폭염: 가장 더운 7월 보내는 유럽...프랑스,독일 연일 40도 웃돌아

섭씨 40도를 오르내리는 폭염이 유럽을 강타했다.

4,82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이번 주 프랑스 파리의 기온이 42℃ 이상 오르며 역대 최고 기록을 넘었다.

영국, 네덜란드 벨기에 등도 연일 40도를 넘나들고 있으며, 현재 북유럽을 제외한 대다수 유럽 국가가 기록적인 폭염에 비상이 걸렸다.

전문가들은 때이른 폭염이 지구 온난화 때문이라고 단정 할 수는 없지만, 기상이변이 더 자주 일어날 수 있다고 경고한다.

다른 기사 더 보기: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