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시에라리온 여성의 이야기...'성관계 값으로 600원 줬어요' (영상)

에볼라 사태 이후 거리로 나선 여성들이 늘었다.

193,61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시에라리온에는 여성 30만 명이 성매매에 종사한다.

마리아마는 14살 때 생계를 위해 거리로 처음 나섰다고 말한다.

몇몇 남성들은 관계 이후 약속한 값을 주지 않는다. 항의하면 마리아마의 몸과 얼굴을 때렸다.

관계를 가지면 보통 5만 레온(6000원)을 받지만 콘돔 값(3000원)을 빼면 얼마 남지 않는다.

관련 기사: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