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탈모를 맞이한 두 여성의 이야기

캣과 루이스는 탈모를 두려워할 필요가 없다고 말한다.

64,68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탈모 진단을 받은 두 여성이 각자의 방식으로 '탈모'를 받아들인 경험을 공유했다.

캣 브라운은 머리를 삭발하고 가발을 착용했고 루이스 반파더는 남은 머리를 자랑스럽게 뽐낸다.

두 사람은 처음 탈모 사실을 알았을 때 어떤 기분이었을까?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