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앱스토리

블루투스 헤드폰 선택 시 가장 고려하는 부분?

점점 더 상용화되고 있는 블루투스 헤드폰

15,59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 점점 더 상용화되고 있는 블루투스 헤드폰

현대인들에게 이어폰/헤드폰은 외출 필수품이 되어버렸다. 길거리를 걸어 다니거나 대중교통을 이용할 때 스마트기기를 이용해 음악을 듣거나 동영상 콘텐츠를 감상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현대인들의 모바일라이프에 일조하는 고마운 음향기기이지만, 유선 제품을 사용할 경우 가방이나 주머니에 넣어 보관해 두었다가 꺼냈을 때 선이 제멋대로 꼬여 짜증을 유발할 때가 있으며, 대중교통 이용 시 다른 사람의 소지품에 걸리는 등의 문제가 발생할 수도 있다. 


유선 이어폰/헤드폰의 불편함을 해소한 블루투스 헤드폰의 등장

▲ © altavocesbluetooth, 출처 Pixabay

이에 유선 음향기기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블루투스를 이용한 무선 기기가 새롭게 등장했다. 블루투스 이어폰/헤드폰은 선에 구애받을 필요가 없어 두 손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으며, 안정적이고 편안한 착용감으로 사용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또한 초기 제품들과는 달리 요즘 출시되는 기기들은 유선 모델에 뒤지지 않는 음질을 구현하는데다가 한 번 충전하면 장시간 사용할 수 있어서 사용자들의 만족도도 매우 높은 편이다. 휴대성을 측면으로 보자면 이어폰 사용자들이 월등히 많지만, 최근에는 좀 더 나은 음질을 위해 헤드폰을 선택하는 소비자들도 많아지고 있다. 블루투스 헤드폰이 시장에 처음 등장했을 때는 유선 헤드폰에 비해 높은 가격으로 출시되었지만, 최근에는 합리적인 가격에 다양한 제품들이 출시되고 있어 사용자들의 구매 욕구를 더욱 높이고 있다. 


무엇보다 중요한 선택기준 '음질'

▲ 블루투스의 헤드폰의 생명이자 기본인 '음질'

그렇다면 소비자들이 블루투스 헤드폰을 선택할 때 가장 고려하는 부분은 무엇일까? 지난 7월 31일부터 8월 13일까지 2주 동안 앱스토리 회원 1,150명을 대상으로 ‘블루투스 헤드폰 선택 시 가장 고려하는 부분’에 대해 조사한 결과, 전체 응답자의 절반이 넘는 54%가 ‘음질’이라고 답했다. 블루투스 헤드폰의 생명이자 가장 기본이라고 할 수 있는 것이 음질이기 때문에 이러한 결과가 나온 것으로 풀이된다. 


가격 그리고 디자인은 선택에 중요한 요소 

 

이어 ‘가격’이라는 답변이 15%로 2위를 차지했다. 최고의 가성비를 자랑하는 합리적인 제품부터 전문가들이 사용할 만한 고급 제품까지 다양한 블루투스 헤드폰이 출시되어 있는 만큼, 음질이 비슷하다면 더 저렴한 제품을 구입하고 싶어 하는 소비자들의 의견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다음으로는 ‘디자인’이라는 답변이 11%로 3위에 올랐다. 같은 값이면 다홍치마라고 음질과 가격이 비슷하다면 더 마음에 드는 디자인을 선택하겠다는 소비자들의 심리가 나타난 것으로 해석된다. 

▲ 높은 호환성으로 기능도 다양해진 프라임 블루투스 헤드폰

또한 블루투스 헤드폰의 여러 가지 ‘기능’을 최우선으로 생각한다는 답변이 4위에, 한 번 충전으로 얼마나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는지를 알려주는 ‘사용시간’을 가장 먼저 고려한다는 답변이 5위에 올랐다. 이외에도 고장 걱정 없이 믿고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인지를 판별하는 기준인 ‘브랜드’를 가장 중요하게 생각한다는 답변과 블루투스 헤드폰의 크기, 착용감 등의 ‘기타’ 의견이 6위를 차지했다. 

블루투스 헤드폰 사용자들이 점차 확대되고 있는 만큼, 몇 년 뒤에는 유선 이어폰보다 블루투스 헤드폰 사용률이 더 높아질지도 모른다. 블루투스 헤드폰 시장이 더욱 확대돼 소비자들의 요구를 다각적으로 충족시킬 수 있을 만한 제품들이 출시되기를 기대해본다.

▲ 버튼을 누르지않고 이어헤드 터치패드로 음악을 컨트롤 하는 제품도 출시되었다




최신 IT 정보가 궁금하시면 CLICK



작성자 정보

앱스토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