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앱스토리

겉바속촉! 구매 시 후회 안하는 에어프라이어 추천

에어프라이어 추천

81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예전에는 주방 가전이라고 하면 냉장고와 전자레인지, 믹서, 전기밥솥 정도가 전부였지만 요즘은 훨씬 더 다양한 제품이 주방에 진출해 있다. 게다가 주방 가전에도 유행이 있어서 새로운 유행이 올 때마다 주방 콘센트에 연결되는 제품들도 하나씩 늘어난다. 주방 가전 중에서 최근 몇 년간 가장 핫한 제품을 꼽자면 에어프라이어를 이야기하지 않을 수 없다. 기름 없이 간편하고 담백하게 튀김이나 구이 요리를 만들 수 있는 에어프라이어는 이제 주방의 필수 요소가 되어가고 있다.


롯데 스퀘어 다이얼 에어프라이어

97,000원 | 롯데알미늄


에어프라이어를 구입하고 사용해본 사람들이 입을 모아 이야기하는 구매 포인트 중 하나가 바로 ‘대용량을 사라’는 것이다. 물론 무작정 큰 것만 고르는 것은 능사가 아니다. 가구원의 수나 어떤 요리를 주로 할지 등을 고려해야 한다. 우리나라 가정의 평균 가구원 수가 3명이 채 안 됨을 생각하면 6리터 이상을 대용량이라고 보아도 될 것이다. 롯데 스퀘어 다이얼은 7리터의 여유로운 특대용량을 자랑한다. 또한 강력한 고효율 5중 스테인리스 열선을 채택해 식재료 속까지 빠르게 열이 침투되며, 두 개의 다이얼로 온도와 시간을 각각 빠르고 간편하게 조작할 수 있다. 분리형 바스켓은 조리 후 음식을 꺼낼 때도 편리하지만 세척 시에는 더욱 위생적이고 간편하다.


요리는장비빨 13L

269,000원 | 사이이


전기밥솥과 비슷한 원통형 디자인 위주로 출시되던 에어프라이어는 대부분 내부를 볼 수 없다는 단점이 있고, 내부 공간을 넓히는 데 한계가 있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오븐 형태의 에어프라이어도 선보이고 있는데, 요리는장비빨 13L 또한 이러한 오븐 형태의 제품이다. 앞쪽 도어를 열고 음식을 넣거나 꺼낼 수 있으며, 도어에 투명창이 있기 때문에 전자레인지나 오븐처럼 조리되는 과정을 직접 지켜볼 수 있다.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이 13L의 대용량으로, 230도까지 최대 120분간 조리할 수 있다.


클란츠 솔리드 에어프라이어

59,800원 | 클란츠


대용량이 좋다고는 하지만 혼자 살거나 부부 단둘이 살고 있는데 과하게 큰 것을 사용한다면 오히려 효율적이지 못할 수도 있다. 이런 경우라면 좀 더 작은 용량을 선택하는 것도 좋다. 클란츠 솔리드 에어프라이어는 3.5리터의 크기로, 1인 가구나 부부용으로 딱 적당하다. 컨트롤 방식은 다이얼식으로, 고장이 적고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다. 조리시간과 온도 다이얼이 각각 제공되며, 최대시간 30분과 최대온도 200도까지 설정이 가능하다. 용량이 작다고 기능이 부족할 것이라고 생각하면 오산이다. 5중 스테인리스 열선으로 효율이 뛰어나도 전체적으로 골고루 균일하게 가열된다. 또한 분리형 바스켓으로 세척이 용이하고 위생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필립스 에센셜 HD9270/90

199,000원 | 필립스


에어프라이어에도 명가가 있다. 디자인과 성능으로 주부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아온 필립스가 최근 새롭게 내놓은 에센셜 시리즈는 합리적인 가격대를 핵심으로 내세웠는데, 그중 제일 먼저 선보인 HD9270 모델은 4.2리터 바스켓으로 온 가족을 위한 조리를 한 번에 할 수 있다. 필립스만의 래피드 에어 테크놀로지가 제공하는 강력한 공기 순환으로 겉은 바삭하면서 속은 촉촉한 맛있는 요리가 가능하다. 컨트롤은 직관적이고 편리한 스마트 터치 스크린 인터페이스를 채택했으며, 분리형 바스켓으로 사용과 세척이 모두 용이하다.


롯데 써큘라 에어프라이어

107,000원 | 롯데알미늄


에어프라이어는 기름 없이 빠르고 간편하게 조리할 수 있다는 점에서 각광받고 있지만, 완전히 밀폐된 공간에서 조리되기 때문에 조리되는 모습을 확인할 수 없다는 점이 아쉽게 느껴질 수 있다. 하지만 롯데 써큘라 에어프라이어는 이런 단점을 없앤 독특한 제품이다. 뚜껑에 투명한 소재를 사용해 조리되는 과정을 눈으로 직접 확인할 수 있기 때문에 너무 빨리 멈췄다가 꺼내서 확인해보고 다시 뚜껑을 덮고 조리할 필요도 없고, 과하게 오래 조리해서 태울 걱정도 없다. 용량도 6리터의 대용량으로, 3~4인 가족이 사용하기에 부족하지 않다. 또한 분리형 바스켓 구조를 채택해 조리가 완료된 후 세척할 때 편리하다.


작성자 정보

앱스토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