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앱스토리

인공지능 전신거울이 PT를 해 준다?

전신거울 안에 개인 트레이너가?

53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코로나19의 여파로 운동을 하기가 어려워졌다. 아무리 체온을 측정하고 마스크를 쓴다고 해도 피트니스 센터 같은 다중이용시설은 이용하기가 꺼려지고, 몇몇 지역에서는 피트니스 센터가 문을 닫아 운동을 할 수 없는 것이 현실이다. 아쉬운 대로 집에서 홈트라도 해 보려고 했는데, 영상 속 트레이너를 유심히 보며 열심히 따라 해 봐도 올바른 자세로 운동을 하고 있는 것인지, 이 자세를 몇 번이나 반복해야 하는지 알 수가 없다. 나만을 위한 개인 트레이너가 있다면, 코로나19 사태에도 불편함 없이 운동을 할 수 있을 텐데 말이다.


www.carbontrainer.com l 2,549달러부터


전신거울 안에 개인 트레이너가?

▲아무리 유명한 홈트 영상을 보더라도, 영상 속 트레이너가 알려 준 대로 자세를 잡기란 쉽지 않다

요즘은 홈 트레이닝, 일명 ‘홈트’를 주제로 한 유튜브 채널이 정말 많다. 그래서 굳이 피트니스 센터를 방문하지 않아도 집에서 운동을 할 수가 있다. 하지만 집에서 홈트 영상을 보며 운동을 하다 보면 올바른 자세로 운동을 하고 있는 것인지 의문이 들 때가 있다. 전신거울을 보면서 영상 속 트레이너가 알려 준 대로 자세를 잡아 보지만, 운동에 대한 지식이 전무하다면 그조차도 쉽지 않다.

▲인공지능이 탑재된 전신거울 ‘카본’은 사용자의 움직임을 인식해 올바른 자세를 잡아 준다

인디고고(Indiegogo)를 통해 공개된 ‘카본(CARBON)’은 그러한 고민을 덜어 줄 전신거울이다. 내부에 인공지능이 탑재되어 사용자의 움직임을 인식하고, 운동 효율을 높이기 위해 움직임을 어떻게 보정해야 할지 알려 준다. 사용자만을 위한 개인 트레이너가 거울 안에 들어 있는 셈이다.


운동 목표, 달성할 수 있게 도와줄게

▲운동 목표와 소모한 칼로리 등을 이해하기 쉽게 보여 준다

그뿐만이 아니다. 디스플레이, 즉 거울을 통해 사용자의 운동 목표와 목표 달성을 위해 얼마나 노력했는지를 그래프로 보여 준다. 당연히 운동을 하는 동안 얼마만큼의 칼로리를 태웠는지도 알려 주며, 사용자의 몸 상태에 대해 실시간으로 피드백도 해 준다.

▲더 열심히 운동을 할 수 있도록 독려한다

운동을 할 때도 마찬가지다. 사용자의 움직임이 조금 느슨해졌다 싶으면 디스플레이에 ‘GO DEEPER’ 등의 문구를 띄워 사용자를 독려한다. 또한 근력 운동을 할 때, 사용자에게 맞는 중량과 반복횟수를 추천해 줘 무리 없이 즐겁게 운동을 할 수 있다.


스마트한 운동 도구까지?

▲운동할 때 필요한 도구도 함께 제공된다

집에서 운동을 할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굳이 피트니스 센터에서 운동을 하는 이유는 운동할 때 필요한 도구가 다양하기 때문이다. 근력 운동을 하려면 다양한 무게의 덤벨과 바벨이 필요한데, 이것들을 집에 모두 구비해 두기에는 현실적으로 무리가 있기 때문이다.

▲덤벨과 케틀벨, 바벨의 무게를 자유롭게 조절할 수 있다

그래서 카본을 제작한 카본 트레이너는 인공지능 전신거울과 함께 스마트 덤벨과 스마트 케틀벨, 스마트 바벨 등을 제공한다. 덤벨과 케틀벨, 바벨의 무게를 자유롭게 조절할 수 있는 것인데, 당연히 기본 제공은 아니고 추가 구성품으로 별도 구매해야 한다. 구성품을 모두 추가하면 펀딩가 기준 1695달러로 우리 돈으로 약 201만 원에 달하지만, 실내 공간을 효율적으로 사용하면서 운동을 할 수 있다는 점에서는 의미가 있다.


POINT

▲사용자를 위한 개인 트레이너, 카본

코로나19 감염이 확산되면서 피트니스 센터에 가기가 두려워진 탓일까? 지난 8월 인디고고를 통해 공개된 카본은 단숨에 목표금액인 189084달러를 모으고, 목표액의 378%를 모으는 데 성공했다. 제품은 올 10월 양산되며, 12월부터 전 세계로 배송될 전망이다.


오늘의 추천 동영상

작성자 정보

앱스토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