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앱스토리

귓속을 직접 보면서 관리할 수 있는 스마트 귀이개, 비버드 X17 프로

스마트 귀이개

97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사람의 신체 중에서 손이 닿지 않거나 눈으로 보기 힘든 곳이 있다. 등 중심부에는 손이 잘 닿지 않고, 뒤통수도 눈으로 직접 볼 수 없다. 하지만 거울을 이용하면 거의 모든 곳을 볼 수 있고, 거울과 함께 도구를 이용하면 닿을 수도 있다. 귓속만 빼고 말이다. 귓속은 거울을 이용해도 보기 힘들고, 눈으로 보이지 않으니 귀이개를 쓰더라도 쉽게 접근하기 힘들다. 물론 귀지를 굳이 파낼 필요가 없고, 이물감이 들 때는 이비인후과를 방문하면 된다고는 하지만, 귀지를 파내기 위해 자주 병원을 방문하는 것은 번거롭기도 하고 비용도 부담이 될 수 있다. 비버드는 눈으로 직접 확인하면서 귀지를 청소할 수 있는 스마트 귀이개로, 얼마 전 최신 모델이 공개되었다.


igg.me/at/earcleanerbebird | 79달러(인디고고 얼리버드)


만년필 같은 생김새

만년필 정도의 길이와 두께를 갖춘 비버드(Bebird) X17 프로는 생김새 자체도 만년필이나 뚜껑이 있는 고급 필기구처럼 생겼다. 이전에도 비버드의 스마트 귀이개가 여러 버전으로 출시된 바 있는데, 전반적인 형태는 비버드 X17 프로와 비슷하다.

▲필기구 같은 생김새

뚜껑 부분을 열면 안쪽에 일반적인 귀이개와 비슷한 스푼 형태의 팁이 달려있다. 비버드 X17 프로의 몸체와 뚜껑을 열었을 때 노출되는 부위의 대부분이 불투명한 소재로 되어있지만, 팁의 중간 부분은 투명한 재질로 되어있다. 여기까지의 모습만 보면 일반적인 귀이개와 크게 다를 바가 없다.

▲뚜껑을 열면 귀이개 팁이 나타난다


카메라와 조명 내장

비버드는 일명 귀 내시경이라고 불리는데, 그 이유는 사용자가 귀 안쪽을 직접 보면서 사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즉, 본체 끝부분에 카메라가 내장되어 있어서 귀 안쪽을 실시간으로 직접 볼 수 있다. 하지만 귀 속은 좁고 깊어서 상당히 어두운데, 어떻게 볼 수 있을까? 비버드 X17 프로의 카메라 렌즈 주변에는 여섯 개의 LED가 장착되어 있어서 귓속을 환하게 비춰준다.

▲300만 화소 카메라와 LED 조명이 내장되어 있다

비버드 X17 프로는 와이파이 기능을 갖추고 있어서 스마트폰과 연결할 수 있다. 스마트폰에 전용 앱을 설치하고 비버드와 연동시키면 카메라로 촬영되는 귓속의 모습을 스마트폰 화면을 통해 직접 확인할 수 있는 것이다. 내장된 카메라는 300만 화소의 HD급이며, 이전 모델에 비해 화질은 향상시키면서 카메라의 크기는 줄여서 좀 더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스마트폰과 와이파이로 연결해 직접 보면서 사용할 수 있다


온도까지 섬세하게 관리

비버드 X17 프로는 귀 안쪽으로 직접 집어넣고 닿는 기기이니만큼 상당히 섬세하게 만들어졌다. 우선 귀 안에 닿았을 때 불편함이 없도록 팁 끝부분은 소프트 실리콘으로 코팅했으며, 사용 도중 부러지는 일이 없도록 폴리카보네이트를 사용했다. 또한 사용할 때 너무 뜨겁거나 너무 차갑게 느껴지지 않도록 귀 안쪽으로 들어가는 부분은 약 25도, 손잡이 부분은 약 32도로 온도가 조절된다.

▲섬세한 사용을 위해 온도가 제어된다

비버드 X17 프로는 충전식 배터리를 사용하는 무선 기기다. 충전 방식도 굉장히 편리한데, 충전 케이블을 본체에 직접 연결하지 않고 함께 제공되는 크래들에 전원 케이블을 연결한 후 본체를 크래들에 끼워두면 자동으로 충전된다. 배터리는 350mAh로, 완전히 충전했을 때 최대 1시간 30분 사용이 가능하다. 본체와 함께 제공되는 액세서리도 훨씬 풍부해져서 총 33개의 팁과 마사지침 등이 포함되어 있다. 자주 사용하는 팁의 경우 충전 크래들 안에 보관할 수 있어서 더욱 편리하다.

▲크래들에 꽂아두기만 하면 충전이 진행된다


POINT

▲펀딩은 이미 목표금액을 60배 이상 초과 달성했다

지난 4월 29일 인디고고에서 시작된 비버드 X17 프로의 펀딩은 시작과 동시에 목표금액 1만 달러를 빠르게 채웠으며, 한 달이 지난 5월 말 약 47만 달러를 모았다. 이후 펀딩 기간이 한 달 더 연장되어 6월 15일 현재 계속 진행 중에 있는데, 60만 달러를 넘어서는 큰 성공을 거두고 있다. 제품의 생산은 이미 시작되어서 6월 중으로 배송이 시작될 예정이기 때문에 펀딩에 참여한 후원자들은 길고 긴 기다림 없이 곧 제품을 받아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렇게 눈 감고 쓰기엔 너무 아깝다


오늘의 추천 동영상

작성자 정보

앱스토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