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앱스토리

트리플 카메라 탑재? 10만 원대 가성비 폰 삼성 갤럭시 A11

삼성의 10만 원 대 핸드폰?

13,63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삼성은 대표 모델인 갤럭시S 시리즈와 갤럭시노트 시리즈 이외에도 M 시리즈와 A 시리즈 등 보급형 라인업도 갖추고 있다. 이 중에서 M 시리즈와 A 시리즈는 국내에서 일부 모델만 판매하고 있는데, 국내에서 출시하지 않는 모델들은 대부분 제일 낮은 사양으로 개발도상국을 타깃으로 선보인다. 국내에서는 M 시리즈에 비해 다양한 모델이 출시되는 A 시리즈에, '갤럭시 A11'이라는 새로운 제품이 공개되었다. 이 제품은 인도에서 제일 먼저 선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펀치홀을 보급형에?

삼성 갤럭시 A11은 상단 베젤이 완전히 제거되고 디스플레이 위에 구멍을 뚫어서 전면 카메라를 심은 인피니티 O 디스플레이, 일명 펀치 홀 카메라를 채택하고 있다. 보급형 모델에 인피니티 O 디스플레이를 채택한 예가 전혀 없지는 않지만 갤럭시 M40이나 갤럭시 A51/A71 등 중저가형 라인업 중에서는 나름 상위 모델에만 적용되어왔기 때문에 갤럭시 A11에까지 적용된 것은 꽤나 의아하다.

▲펀치 홀 디스플레이를 채택했다

하지만 보급형에 걸맞게 디스플레이 패널은 슈퍼 아몰레드가 아닌 TFT LCD를 사용했으며, 디스플레이 크기는 6.4인치로 갤럭시M31과 동일하지만 해상도는 더 낮은 1560x720 HD+에 머무르고 있다. 또한 디스플레이 하단 턱은 완전한 베젤리스라고 하기에는 조금 아쉬울 정도로 제법 두껍게 남아있다.

▲인피니티 디스플레이지만 하단 턱은 제법 두껍다


트리플 카메라와 지문 센서

갤럭시 A11의 후면을 보면 카메라가 제일 눈에 띈다. 후면에만 세 개의 렌즈가 갖춰진 트리플 카메라를 채택하고 있기 때문이다. 비록 하나는 사진 촬영용이 아닌 심도 측정용 카메라이기는 하지만 1300만 화소의 메인 카메라와 500만 화소의 초광각 가메라를 내장해서 다양한 화각을 즐길 수 있다. 또한 심도 카메라를 이용해 아웃포커스 사진을 촬영할 수 있어서 인물사진을 더욱 빛내준다.

▲보급형임에도 후면 트리플 카메라를 갖췄다

후면에는 카메라 말고도 또 하나 눈에 띄는 점이 있는데, 바로 지문 센서이다. 후면 중앙에 있는 지문 센서는 보안 성능을 한 단계 높여줄 뿐만 아니라 얼굴 인식 기능과 함께 하면 더욱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지문 센서가 지원되는 모델은 삼성 페이도 함께 지원되는 경우가 많은데, 아직 이 점에 대해서는 정확하게 알려진 바 없다.

▲지문 센서까지 갖춘 갤럭시 A11


아직 남아있어서 다행, 이어폰 단자

인피니티 O 디스플레이나 지문 센서 지원, 트리플 카메라 등 갤럭시 A11의 최신 사양을 보면 트렌드에 따라 3.5mm 이어폰 단자가 제거된 것은 아닐까 싶지만, 다행스럽게도(?) 아직은 남아있다. 갤럭시 A11의 이어폰 단자는 상단으로 이동되어 있으며, 유선 스피커나 유선 셀카봉 등을 연결할 수 있어서 아직은 유용하다.

▲없으면 아쉬울 것 같은 3.5mm 이어폰 단자

갤럭시 A11은 이 밖에도 듀얼심을 지원해서 업무용과 개인용 회선을 하나의 기기로 사용하거나 데이터용 유심과 통화용 유심을 구분해서 쓸 수 있다. 또한 무선 충전은 지원되지 않지만, 15W 고속 충전을 지원해 급하게 외출해야 할 때 빠르게 충전해서 가지고 나갈 수 있다.

▲15W 고속 충전을 지원한다


SPEC.


POINT

삼성 갤럭시 A11은 10,990루피, 우리 돈으로 약 18만 원가량에 출시될 것으로 알려져 있다. 아마도 갤럭시 시리즈 중에서 가장 저렴한 수준이 되지 않을까 싶은데, 가격대에 비해서는 꽤 나쁘지 않은 사양을 갖추고 있다. 물론 해상도도 높지 않고 무선 충전이나 방진방수와 같은 기능도 빠져있다. 하나 더 지적하자면 램 용량이나 저장공간 역시 최저 수준임을 부인할 수 없지만 20만 원이 채 안 되는 가격으로 저가형 단말기가 가장 잘 팔리는 시장에서는 충분한 경쟁력으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국내에서 출시된다고 해도 키즈폰이나 세컨드폰 용도로는 나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앱토 한마디: 물론 국내 소비자들은 관심 없겠지만

▲개발도상국에서는 경쟁력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오늘의 추천 동영상

작성자 정보

앱스토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