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앱스토리

범인은 바로 너! 추리 게임 추천

모바일 추리 게임 추천 5

96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문제 풀이를 즐거워하는 사람은 몇 명일까? 시험 문제, 문제집, 연습 문제 같은 단어를 떠올린다면 소수의 모범생 외엔 얼마 남지 않을 게 분명하다. 하지만 많은 사람이 문제 풀이를 즐거워한다. 어린 시절 읽던 수수께끼 모음집, 정답을 알면 허무한 넌센스 퀴즈, 언제까지 유행할까 싶었지만 지금도 마니아의 사랑을 받는 방탈출 카페도 있다. 이만하면 문제 해결은 인간의 본능이 아닐까 싶다. 추리 장르도 이런 요구에 힘입어 많은 사랑을 받는다. 추리 만화, 추리 소설, 수사 드라마는 이만하면 세상 모든 트릭이 다 나왔다는 말이 나올 정도인데도 세계 각지에서 꾸준히 출판되고 있다. 그런데 추리 만화, 소설, 드라마 등은 내가 참여할 길이 없다. 진정으로 추리를 즐기는 방법, 그건 어쩌면 게임일지도 모른다.


큐브 이스케이프

▲큐브 이스케이프

구글플레이/애플 앱스토어: 무료
카테고리: 추리, 방탈출, 어드벤처
개발자: Rusty Lake

큐브 이스케이브는 러스티 레이크에서 개발한 방탈출 게임 시리즈다. 웹 게임과 무료 모바일 게임은 큐브 이스케이프 에피소드, 스팀과 모바일에서 유료로 발매되는 게임은 러스티 레이크 에피소드이다. 큐브 이스케이프는 전체 시리즈를 관통하는 기괴한 분위기와 독자적인 설정으로 유명하다. 게임 타이틀로도 쓰이는 '큐브'와 '러스티 레이크'도 초현실적인 아이템과 배경으로 묘사하고 있다.

▲마니아의 선호도가 높은 ‘ 큐브 이스케이프 시리즈’

▲캐릭터의 말 한마디도 힌트가 된다

▲모든 방을 다니며 증거 수집 필수

▲‘패러독스’에서는 단편 영화도 선보여

Check Point:

큐브 이스케이프 시리즈는 한 번도 안 해본 사람은 있어도 한 시리즈만 클리어해본 사람은 드물다고 할 정도로, 독특한 게임성으로 유명하다. theatre 시리즈부터 한국어도 지원하여 그 독특한 세계관에 더욱 몰입 가능해졌다. 큐브 이스케이프 시리즈를 플레이하기 위해서는 일반적인 상식으로 접근하면 안 된다. 초현실적인 배경을 다룬 게임인 만큼 술을 요구하는 인물에게 독주를 주거나, 동물 모습의 캐릭터가 등장하는 등 예상 밖 전개가 펼쳐진다. 한마디로 모든 요소가 퍼즐이 될 수 있다고 접근하여 플레이하는 자세가 중요하다.


하얀섬 시즌 2

▲하얀섬 시즌 2

구글플레이/애플 앱스토어: 무료
카테고리: 추리, 어드벤처
개발자: 비주얼샤워

하얀섬 시리즈는 2009년부터 출시된 미스터리 어드벤처 게임이다. 국내 모바일 방탈출 게임의 효시로 불리는 검은방이 2편까지 출시되던 시기, 하얀섬 시리즈도 그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초대 하얀섬부터 외전 시리즈가 공식적으로 서비스 종료되었다는 점이 유저들에게 아쉬움으로 남았지만, 대신 하얀섬 시즌2를 서비스하며 기존 시리즈 전체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고립된 섬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연쇄 살인마와의 생존 게임을 다룬 시즌 1 죽음에 이르는 꽃과 테러리스트에게 점거 당한 병원에서 동생을 지키기 위해 고군 분투하는 내용의 시즌 2 부서진 납 심장이 수록되어 있다.

> 직접 터치하며 진행하는 추리 어드벤처

> 캐릭터 간의 관계가 이야기에 영향을 미친다

> 시즌1, 시즌2까지 볼륨 있는 스릴러 게임

> 몰입도는 높이고 가격은 낮추는 전체 에피소드 할인 구매

Check Point:

하얀섬 시리즈는 어두운 분위기와 게이머의 몰입도를 높여주는 스릴 넘치는 연출로 유명했다. 추리 게임이라면 추리 요소와 내용에만 집중하느라 RPG에 비해 그래픽에 소홀할 것이란 편견이 있지만, 전용 그래픽 엔진을 사용하여 수준 높은 그래픽과 3D 렌더링을 보여주기도 한다. 하얀섬이 10년이 넘도록 시리즈의 명맥을 이어갈 수 있는 배경엔 다양한 엔딩 스토리가 있다. 페이크 엔딩이라 부르는 것이 보편적이지만, 가짜 엔딩이라기보다는 각 엔딩 별로 고유의 이야기가 존재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처음엔 간단한 인터랙티브로 진행되던 게임도 내용이 전개될 수록 고난도 추리를 요구한다. 추리 매니아라면 반드시 플레이해볼 만한 게임이다.


거짓말쟁이 탐정게임

▲거짓말쟁이 탐정게임

구글플레이/애플 앱스토어: 무료
카테고리: 추리, 어드벤처
개발자: Studio Wasabi

‘거짓말쟁이 탐정게임’은 8명의 등장인물이 정체불명의 건물에 납치되는데, 그들 중 '살인마'를 찾아내야 한다는 내용의 게임이다. 작중에서 '거짓말쟁이 탐정게임'이 열리는 기간은 7일이며 시간 내로 살인마를 찾지 못하면 주인공을 포함한 무고한 사람이 위험에 빠진다. 게이머는 ‘나’의 시점에서 캐릭터의 거짓말을 파헤치고, 수상한 사람은 다음 날 처형시킨다. 한 사람씩 처형해나가며 그 끝엔 어떤 진실이 기다리고 있는지 알아갈수록 반전에 놀라게 되는 게임이다.

> 납치당한 인물 중 ‘살인마’를 찾아야 한다

> 클릭으로 도구 사용, 증거 수집을 진행

> 6명의 등장인물에게 감춰진 비밀은?

> 인물, 증거를 탐색하여 진실을 밝혀낸다

Check Point:

‘거짓말쟁이 탐정게임’은 게임 '단간론파'를 해본 사람에겐 다소 익숙한 시스템의 비주얼 노벨 게임이다. 감금 당한 캐릭터, 살인자를 찾는다는 목적으로 열리는 회의, 귀여운 그래픽으로 잔인하게 연출한 처형 장면 등이 그러하다. 무료로 즐길 수 있고 플레이 타임이 짧아 가볍게 즐기기 좋은 게임이다. 각 캐릭터의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부지런히 증거를 수집하고 추리해나가야 한다.


제5인격

▲제5인격

구글플레이/애플 앱스토어: 무료
카테고리: 서바이벌, 어드벤처
개발자: 넷이즈

‘제5인격’ 튜토리얼 등장인물인 오르페우스는 과거 소설가였으나 지금은 기억을 잃고 탐정으로 살아간다. 어느 날 올레투스 장원으로부터 실종된 딸을 찾아달라는 의뢰를 받는데, 이상하게도 그 편지에는 자신의 가명이 적혀있었다. 오르페우스는 저택을 수색하다 ‘생존자’와 ‘감시자’의 시점이 적힌 일기장을 발견하고 이를 통해 추리해나간다는 설정의 게임이다.

▲이상한 의뢰를 받은 탐정 오르페우스

▲스틱을 움직여 행동, 증거 수집

▲일기장을 통해 재구성하는 사건들

▲감시자와 생존자의 치열한 심리전

Check Point:

제5인격은 미스터리 장르와 서바이벌 PVP를 함께 즐길 수 있는 게임이다. 감시자 1명과 생존자 4명의 대결이라는 ‘술래잡기 방식 게임’을 통해 게이머는 지금껏 해보지 못한 새로운 게임을 경험하게 된다. 서바이벌 PVP에서 더 좋은 플레이를 보여주기 위해선 자신이 맡은 감시자, 생존자 캐릭터의 역할을 완벽히 파악해야 한다. 게이머 간의 심리전이 승패를 좌우하기 때문이다. 게임을 통해 나오는 단서로 캐릭터의 과거와 배경 이야기를 추리해나가는 재미도 있는, 멀티 장르 추리 게임이다.


잃어버린 전화기: 로라의 이야기

▲잃어버린 전화기: 로라의 이야기

구글플레이: 3,300원
카테고리: 추리, 어드벤처
개발자: Accidental Queens

'잃어버린 전화기: 로라의 이야기'는 ‘로라’라는 인물의 분실된 휴대폰을 습득하고 앱, 메시지, 사진 등 수많은 단서를 활용하여 진실을 추리하는 게임이다. 휴대폰 하나만으로도 로라의 친구 관계, 직장 생활, 현재 상황까지 사건을 추적할 수 있다는 점에서 디지털 시대에 모바일 기기가 얼마나 사람에게 중요한 역할을 미치는지 실감하게 된다. 프랑스 개발사인 Accidental Queens에서 개발하였으며, 토스터게임즈를 통해 한글 출시를 진행했다.

> 우연히 습득한 ‘로라’의 스마트폰

> 메시지를 통해 ‘로라’의 관계를 파악한다

> ‘사진첩’ 또한 중요한 단서이다

> 암호 풀이는 '잃어버린 전화기: 로라의 이야기'의 핵심요소

Check Point:

'잃어버린 전화기: 로라의 이야기'는 튜토리얼이나 화려한 그래픽 대신 정말 휴대폰을 훔쳐보는 듯한 인터페이스에 집중한 추리 게임이다. 와이파이 비밀번호, 메일 보안 확인 등 실제 스마트폰기능과 유사하게 구현한다. 게임 내용은 짧은 편이지만 진실을 추적해나갈수록 얻게 되는 반전, 민감한 주제를 자연스럽게 녹여내 호평을 받은 작품이다.


오늘의 추천 동영상

작성자 정보

앱스토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