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화난사람들

감형의 왕국 대한민국? 멈출 방법은?

2,51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디지털 성범죄 솜방망이 처벌 문제가 하루이틀의 문제가 아니었건만, 오늘도 어김없이 성범죄자들의 감형 소식이 들려오고 있습니다. 

정준영과 최종훈이 항소심에서 감형을 받았다는 소식이 그것입니다. 집단 성폭행, 불법 촬영물 유포 등 죄질이 극히 나쁜 두 사람임에도, 법원은 정준영에 대해서는 

본인 행위를 진지하게 반성하고 있는 점
등을 고려했다

최종훈에 대해서는 "공소사실을 인정하지 않고 있어 진정한 반성을 하고 있다고 보기 어렵다"면서도 여전히 

초범인 점, 피해자와 합의한 점
등을 고려 감형

했습니다. 


많은 사람들의 공분을 사고 있는 텔레그램 내에서의 디지털 성착취 가해자들에게도 이와 같은 이유로 감형이 되는 것은 막아야 하지 않을까요? 


그 방을 운영하고 조직적으로 자금을 거두고 홍보한 가해자들만의 이야기가 아닙니다. 

텔레그램 N번방, 박사방, 프로젝트 N 등을 운영한 가해자들부터 솜방망이 처벌되지 않도록, 디지털 성착취 문제 해결을 위해 모인 두 단체가 힘을 합쳤습니다. 

프로젝트 리셋(Project ReSET)은 텔레그램 내 성착취물 유포 채널 신고, 증거 채집, 피해자 연락, 정책 제안 등을 진행하는 시민활동가 모임이며

N번방 성착취 강력처벌 촉구시위팀은 디지털 성착취 범죄자들이 가벼운 처벌을 받지 않도록 시위를 조직하고 시민들의 관심을 지속시키기 위해 만들어진 시민 조직입니다. 

이 두 단체가 힘을 합친 이유는 하나입니다. 

바로 시민들의 목소리를 모아
법정에 제출하고 세상을 바꾸는 것

그리고 이것이야말로 디지털 성착취 범죄의 피해자들이 힘겹게 본인들의 목소리를 낼 때 시민들이 힘을 보태줄 수 있는 일이라고 한목소리를 내주셨습니다. 

지금 화난사람들에서 두 단체가 진행하는 '디지털 성착취 가해자 릴레이 엄벌 탄원'에 참여하시고 더이상의 솜방망이 처벌을 막아주세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