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화난사람들

같은 보험사라도 보험금 수령 기간이 다르다?

직장유암종 환자분들 주목해주세요

98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직장유암종'

직장유암종은 보통 별도 치료가 필요없지만 3040세대를 비롯한 여러 나이대에서 건강검진만으로 발견될 수 있는 병인데요.


실제로 '암'으로 진단받아야하는 질병이라고 합니다.

보험사, 암 보험금 전액을 지급하지 않는다?

그러나 일부 보험사들이 직장유암종이 '경계성 종양'이라는 이유로, 혹은 제3의료기관 의료자문 동의 요청을 거절하였다는 이유로 암보험금 전액 지급을 반복적으로 거절하고 있어서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다수 의사는 직장유암종을 경계성종양(D37.5)으로 진단하지만, 일부 의사는 이를 직장의 악성신생물(C20)로 진단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와 같이 동일한 종양에 대하여 의사들의 진단이 경계성종양(D37.5)과 악성신생물(C20)으로 갈리고 있는 상황이기 때문에 암보험금 지급을 둘러싼 민원이나 소송 등의 분쟁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2018년 7월,
대법원은 아래처럼 판결했습니다.
“약관의 해석원칙에 따라
직장유암종은 종양의 크기와 관계없이
악성신생물(C20)로 해석함이 합리적이고
암 보험금 전부를 지급하여야 한다”


-대법원 2018. 7. 24., 선고,
2017다256828, 판결-

대법원은 2018년 직장유암종을 악성신생물로 해석해 암 보험금 전부를 지급하는 것이 타당하다는 판결을 내렸습니다.


따라서 현재 대부분의 보험회사들은 고객이 합리적인 근거와 자료를 제시하는 경우 고객에게 암 보험금 전부를 지급하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들이 직장유암종도 암 보험금 전액을 수령할 수 있다는 사실을 모른 채, 보험금 일부만 수령하고 있습니다.


오늘은 같은 보험사라도 보험금 지급까지 걸리는 기간이 상이했던 사례를 소개해드리려고 하는데요.


삼성생명에 가입한 이OO씨와 양OO씨의 사례입니다.

Case1
<사례>

삼성생명 비추미암보험에 가입되어있던 양OO씨는 2019년 5월 7일, 서울광양병원에서 내시경하 점막하박리술 후 병리조직검사를 시행했습니다. 그 결과 직장 신경내분비 종양(D37.5) 진단을 받았습니다.

양OO씨는 법무법인 진성과 7월 보험금 청구에 관한 위임계약을 체결했고, 이후 법무법인 진성은 대학병원 병리과 전문의사로부터 악성종양 (C20) 소견서를 확보했습니다.

이후 법무법인 진성은 암 진단 보험금 및 수술비 등 전부 지급을 요구하는 의견서를 삼성생명에 발송했습니다.

출처진성 보험분쟁센터 블로그
그 결과 단 이틀만에 암진단보험금 및 수술비전액을 수령할 수 있었습니다.
Case 2

두 번째 사례는  같은 보험사지만 보험금 지급까지 240일이라는 긴 기간이 소요된 경우인데요.

출처진성 보험분쟁센터 블로그
<사례>

이OO씨는 삼성생명의 두 가지 보험상품에 가입한 상태였습니다.

- 삼성생명 스마트변액유니버셜 CI종신보험

- 퍼펙트Up통합보험2.0

2019년 1월 16일, 이OO씨는 하남SD병원에서 병리조직검사 결과 주상병은 직장의 악성신생물, 부상병으로는 대장용종 등이 확인되었습니다. 즉 직장의 신경내분비종양 (C20)' 진단을 받은 것인데요.

이를 토대로 삼성생명에 암보험금 청구를 하였지만 삼성생명은 이 청구에 대해 자문의사 소견을 근거로 암 보험금 지급거절 통보를 하였습니다.

이에 이OO씨는 2019년 3월 법무법인 진성과 보험금 청구에 관한 위임계약을 체결했습니다.

법무법인 진성은 삼성생명 측에 보험금 지급에 대한 의견서를 제출했지만, 삼성생명은 또 한번 자문의사 소견을 이유로 이를 거절했습니다.

결국 법무법인 진성은 2019년 5월 금융감독원 금융분쟁조정위원회에 이에 대한 민원을 접수했습니다.

민원을 접수한 후 약 6개월이 지나 삼성생명은 일반암 보험금 및 중대한암 보험금, 수술비에 해당하는 50,000,000원을 전액지급하였습니다.

양OO씨가 2일 만에 보험금을 전액 수령한 반면 이OO씨는 총 240일이라는 긴 시간 끝에 보험금을 수령할 수 있었는데요. 이처럼 같은 보험사라 하더라도 경우에 따라 소요기간에 차이가 있다고 합니다.


법무법인 진성은 소요기간의 길이에 상관없이 암진단 보험가입자들의 보험금 지급청구를 포기하지 않고 있습니다. 

화난사람들 홈페이지에서 법무법인 진성이 진행하는

'직장유암종 암보험금 찾기' 프로젝트를 통해  

변호사와 직접 무료상담해보세요.  


* 보험사에 대한 암보험금 민원제기는 실제로 보험금을 받게 되실 경우에만 성공보수를 변호사에게 지급하시면 됩니다. 

법무법인 진성에서 보험사에 민원을 제기해

성공적으로 보험금을 받았던 더 많은 사례는   

아래 블로그에서 만나보세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