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얼루어코리아

당장 따라하고 싶은 다채로운 데님 스타일링

8,21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다채로운 모습의 분방한 데님을 즐길 때. 언제나 그렇듯 믿음직스럽게.   
BORN TO BE WORK
데님의 면모를 가장 정직하게 드러낸 실용적인 스타일을 꼽으라면 단연 워크 웨어 스타일을 추천한다. 데님의 처음 시작이 그랬듯 터프하면서도 튼튼한 노동자의 작업복 같은 룩 말이다. 여기엔 투박한 부츠를 매치해도, 힙색을 매치해도, 다양한 기능을 해내는 아이디얼한 가방을 매치해도 잘 어울린다. 리바이스 빈티지 클로딩 라인의 워시드 데님 재킷은 가격미정, 빈티지한 팬츠는 29만9천원, 리바이스(Levi’s). 포켓 디테일의 데님 셔츠는 46만원, 준지(Juun.J). 안에 입은 프린트 티셔츠는 32만8천원, 골든 구스(Golden Goose). 사이드 스트라이프 패턴 팬츠는 23만원, 오니츠카 타이거(Onitsuka Tiger). 모듈형의 스마트 기기 케이스는 가격미정, 토즈(Tod’s). 블랙 워크 부츠는 21만원, 닥터마틴(Dr.Martens). 짙은 인디고 블루 컬러 데님 셔츠는 1백21만5천원, 버튼 클로저 팬츠는 1백17만원, 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   


CLEAN AND CLEAR
데님은 종종 반항기 가득하지만 언제나 그런 것은 아니다. 데님도 가끔은 맑고 조용하다. 심심한 듯 군더더기 없이 걸친 데님의 매력은 터프한 그것과는 다른 매력이 분명히 있다. 청바지가 깨끗한 화이트 셔츠와 가장 잘 어울리는 것처럼. 누드 베이지 컬러의 울 실크 재킷은 25만8천원, 어헤이트 포 하고(Aheit for Hago). 라이트한 워싱 데님 팬츠는 19만9천원, 그레이 양(Grey Yang). 오프화이트 컬러의 미니 숄더백은 2백77만원, 조르지오 아르마니(Giorgio Armani). 남색 보디슈트는 가격미정, 코스(Cos). 시스루 링클 톱은 가격미정, 조르지오 아르마니. 레이어드한 스퀘어 레이어드 네크리스는 8만8천원, 매트한 질감의 오벌형 목걸이는 5만1천원, 앵브록스(Engbrox). 하얀색 데님 롱 스커트는 29만8천원, 레하(Leha). 화이트 미들 힐 펌프스는 18만9천원, 루아레(Loiret). 발목 길이의 하얀색 셔츠는 24만원, 레하. 실버 링 귀고리는 2만6천원, 앵브록스. 무릎 길이의 데님 쇼츠는 19만8천원, 렉토(Recto). 베이지색 리본 플랫 슈즈는 83만원, 살바토레 페라가모(Salvatore Ferragamo).   


BOHEMIAN LIFE
보헤미안 스타일을 즐기고 싶을 때면 데님과 함께 꽃을 활용해보자. 잔잔한 플라워 패턴 블라우스, 시선을 끄는 꽃 모양 액세서리 등을 함께 매치해볼 것. 햇빛 가득한 화창한 날씨에 어울리는 기분전환용 룩이 필요한 이들에게 추천한다. 크로셰 톱, 플라워 모티브 주얼리, 밀짚 소재의 모자나 가방까지 더한다면 마음만은 행복한 집시가 되어 있을지도. 식물 프린트 초록색 린넨 셔츠는 18만원, 민주킴(Minjukim). 잔잔한 꽃무늬가 있는 데님 진은 72만원, 마크 제이콥스(Marc Jacobs). 가죽 꼬임 벨트는 20만원대, 스트로 버킷백은 31만9천원, 폴로 랄프 로렌(Polo Ralph Lauren). 볼드한 실버 브레이슬릿은 가격미정, 존 하디(John Hardy). 십자가 모양 브레이슬릿은 1백9만원, 실버 반지는 1백39만원, 하트모양 반지는 49만원, 모두 크롬 하츠(Chrome Hearts). 플랫폼 샌들은 가격미정 미우미우(Miu Miu). 잔잔한 파스텔톤의 시스루 톱은 1백68만원, 스포트막스(Sportmax). 패치워크한 데님 팬츠는 31만원, 마이클 마이클 코어스(Michael Michael Kors). 하얀색 메시 플랫은 18만9천원, 아카이브앱크(Archivepke). 하트 펜던트 네크리스는 7만1천원, 헤이(Hei). 진주 목걸이는 5만4천원, 앵브록스. 니트 크로셰 톱은 가격미정, 하이웨이스트 데님 팬츠는 가격미정, 구찌(Gucci). 레이어드한 브라톱은 16만8천원, 렉토. 커다란 꽃 모양 귀고리는 4만2천원, 후루타(Fruta). 실버 가죽 꼬임 샌들은 1백10만원대, 프라다(Prada).   


BEYOND RETRO
보타이, 오버올 슈트, 버뮤다 쇼츠 등 이번 시즌 데님에도 여지없이 레트로 무드는 존재한다. 여기에 더욱 레트로 스타일을 강조하고 싶다면? 생 로랑이나 셀린느의 컬렉션을 살펴보면 도움이 될 것. 스카프를 활용한 헤어 장식이나 백 장식 등의 간단하지만 요긴한 팁을 얻을 수 있다. 골드 터번, 화이트 셔츠, 블랙 피크드 라펠 재킷, 데님 쇼츠, 가죽 밸츠, 로고 샌들, 에스닉한 네크리와 뱅들은 가격미정, 모두 생 로랑 바이 안토니 바카렐로(Saint Laurent by Anthony Vaccarello). 볼드한 금장 장식의 귀고리는 41만원, 미우미우. 청록색 가죽 재킷은 가격미정, 프라다. 보타이 스타일 데님 셔츠는 20만원대, 폴로 랄프 로렌. 레드 컬러 라피아 모자는 36만원, 헬렌 카민스키(Helen Kaminski). 기하학적 무늬가 있는 데님 점프슈트는 가격미정, 산드로(Sandro). 안에 입은 멀티 컬러 톱은 5만4천원, 준(June). 스카프를 장식한 숄더백은 가격미정, 셀린느(Celin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